섬유질, 비타민에 더해 단백질도 많은 채소 5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채소는 섬유질과 비타민, 그리고 미네랄의 보고다. 당연한 사실이다. 그런데 어떤 채소에는 단백질도 풍부하다. ‘멘스 헬스’가 소개한 단백질 섭취에 도움이 되는 채소를 알아본다.

1. 감자

여름이 제철인 감자. 굵은 감자 한 알에는 7g의 단백질이 들어 있다. 통으로 굽거나 매시트포테이토로 만들어 먹으면 좋다. 꽈리고추를 넣고 조려 반찬으로 먹거나, 밥할 때 함께 쪘다가 간식으로 먹는 것도 방법이다.

2. 강낭콩

여름철 밥에 넣어 먹으면 좋은 강낭콩 한 컵에는 단백질 14g이 들어 있다. 물론 고기에 비하면 약소하다. 예를 들어 닭 가슴살 한 컵에는 단백질 43g 들어 있다. 그러나 다른 채소에 비하면 월등한 단백질 공급원이다. 풋콩이나 완두콩 등 다른 콩들도 마찬가지다.

3. 양배추

양배추는 장이 약한 사람들에게 도움이 된다. 또한 채식주의자들에게도 좋다. 양배추 한 컵에는 섬유질 4g과 함께 단백질도 4g이 들어 있기 때문이다. 양배추와 나란히 십자화과 채소에 속하는 브로콜리나 콜리플라워에도 못지않게 단백질이 풍부하다.

4. 순무

무가 아니라 무청이 중요하다. 순무 잎 한 컵에는 5g의 단백질이 들어 있다. 순무가 낯선 사람은 시금치를 먹으면 된다. 국이나 무침으로 만들어 먹으면, 한 컵에 1g의 단백질을 섭취할 수 있다.

5. 옥수수

옥수수도 여름이 제철이다. 중간 크기 옥수수 하나에는 3g의 섬유질, 그리고 같은 양의 단백질이 들어 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4개 댓글
  1. 익명

    골고루잘먹으면최고

  2. 방영식

    무엇이든잘먹으면몸에좋은법

  3. 익명

    식물성 단백잘에 만족 내지 의족하자 말고 동율성 단백질을 적절히(주 2~3회나 매일 조금씩) 섭취해야 한다.

  4. 익명

    식물성 단백잘에 만족 내지 의족하지 말고 동율성 단백질을 적절히(주 2~3회나 매일 조금씩) 섭취해야 한다. 근육형성과 성정 냐지 소비된 것 보충에 필요하고 식뮬성에 없거나 부족한 단백질 보충이 요구됨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