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식주의 아이들, 키 3cm 더 작다 (연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완전 채식을 하는 아이는 상대적으로 키가 3cm 작고, 뼈가 약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UCL 그레이트 오몬드 스트리트 아동건강연구소(Great Ormond Street Institute of Child Health) 연구진은 폴란드에 거주하는 5세에서 10세의 건강한 아동 187명을 대상으로 채식과 비건식이 아이들의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는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에 참가한 아이들 중 채식을 하는 아이는 63명, 비건식을 하는 아이는 52명, 동물성 식품과 식물성 식품 모두 먹는 아이는 72명이었다.

채식주의자(vegetarian)는 동물성 식품 섭취를 자제하고 식물성 식품을 주로 먹는 사람을 말하며 비건(vegan)은 채식의 한 종류로 유제품과 동물의 알, 꿀 등 모든 종류의 동물성 식품을 먹지 않는 사람을 말한다.

조사 결과 비건식을 하는 아이는 키가 평균 3센티미터 작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식물성 식품과 동물성 식품을 모두 먹는 아이에 비해 뼈의 미네랄 함량이 4%~6% 낮았고 비타민 B12가 결핍될 확률이 3배 이상 높았다.

이에 따라 연구진은 “비건식을 하는 아이들은 비타민 B12와 비타민 D 보충제를 섭취해 채식 위주 식단이 장기적으로 건강에 미칠 수 있는 잠재적 영향을 줄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연구 주저자인 UCL 조나단 웰스 교수는 “동물복지를 장려하고 기후에 미치는 영향을 줄이는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점점 채식 위주 식단을 선호하는 사람이 많아지고 있다”며 “이러한 노력을 강력하게 지지한다”고 말했다.

나쁜 콜레스테롤 수치 낮는 등 긍정적 영향도

실제로 비건식을 하는 아이들은 ‘나쁜’ 콜레스테롤이라고 불리는 LDL 콜레스테롤 수치가 25% 낮고 체지방 수치도 낮아 비건식이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에 의하면 비건식을 하는 아이들은 ‘가공되지 않은’ 채식 위주의 식단을 통해 더 높은 영양소를 섭취하고, 이는 결과적으로 체지방과 심혈관 위험을 낮춘다. 하지만 뼈 미네랄 함량과 혈청비타민 농도를 나타내는 수치가 좋지 않은 것은 단백질, 칼슘, 비타민 B12, 비타민 D 섭취량이 충분하지 않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또한 채식을 하는 아이들은 비교적 가공된 형태의 채식 위주 식단을 섭취해 비건식을 하는 아이들에 비해 덜 건강한 섬유질과 당을 섭취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연구진은 “채식 위주 식단을 하는 것만으로 건강이 보장되는 것이 아니며, 건강한 음식을 선택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이번 연구 결과가 어떻게 채식 위주 식단을 건강하게 실천할 수 있는지 대중들에게 더 많은 조언이 필요하다는 것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채식 위주 식단이 아이들의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지금까지의 연구는 대체로 키와 몸무게 평가에만 한정되어 있었고, 그 대상도 채식(vegetarian)을 하는 아이들로만 이루어졌다.

연구진은 채식 위주 식단이 아이들의 건강에 주는 이점을 극대화하는 것을 돕기 위해 더 많은 연구를 진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정희은 기자 eu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2개 댓글
  1. 익명

    당연한거 아님? 골고루 먹어야 좋은거지, 아무리 좋은 음식이라도 그것만 고집하면 문제가 생기지

  2. 비새미

    인공 성장호르몬 고기를 먹지 않으니 비정상적으로 인위적성장한 육식 아이들보다 당연히 키가 작지. 성조숙증과 각종 성인병은 염려하지 않아도 된다. 채식하는 바른 아이들아…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