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 식사로 양배추가 좋은 이유 9가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아침 기상 직후 위장은 무척 민감해져 있다. 위염이나 위궤양이 없는 사람도 속쓰림을 느끼는 경우가 있다. 자는 동안 7-8시간이나 수분, 음식물이 끊긴 위는 독한 위산과 자극물질로 인해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따라서 잠에서 깨면 위부터 달래줘야 한다. 전날 생 양배추를 잘라두면 먹기 간편하고, 위 점막에 좋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여기에 삶은 달걀, 통밀빵 등을 곁들이면 최고의 건강 식단이 될 수 있다.

1) 커피 먼저 NO!  입속 헹군 후 물, 양배추부터

잠자리에서 일어난 후 진한 커피부터 마시는 것은 위 건강을 해칠 수 있다. 카페인이 위의 빈속에 깊이 스며들어 점막에 염증까지 불러올 수 있다. 간단하게 양치를 한 뒤 전날 잘라둔 생 양배추를 먹어 보자. 잠자는 동안 입속에 각종 세균과 위산이 남아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맹물이나 양치로 입속을 헹궈내는 게 먼저다.

2) 생 양배추가 중요한 이유

양배추에 들어 있는 대부분의 영양소는 열에 약하기 때문에 생식이나 즙, 주스로 이용하는 게 좋다. 익히더라도 살짝 볶거나 데쳐서 사용한다. 전날 생 양배추를  잘라두면 바쁜 아침에 잔손질 없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다. 풍부한 영양소를 온전하게 흡수하는 것은 물론이다.

3) 강력한 비타민U 효과

양배추가 위에 좋은 이유는 위장을 튼튼하게 하는 비타민U가 풍부해 독한 위산과 자극물질로부터 위벽을 보호하기 때문이다(국립농업과학원 자료). 간밤에 약해진 위 점막은 양배추가 들어가면 큰 위안을 받을 수 있다. 이른 아침에 만나는 가장 좋은 친구가 바로 양배추다.

4) 비타민K 성분도 위 점막에 좋아

양배추에는 비타민K도 많이 들어 있다. 이 역시 위의 점막을 튼튼하게 해주는 성분이다. 이미 손상되어 염증이 있으면 재생력을 높여준다.  비타민U와 함께 시너지 효과를 내며 위 점막을 강화하는데 도움을 준다.

5) 비타민C에 위 보호 효과가 있는 이유

양배추에는 비타민C도 풍부한데, 위에 들어가면 칼슘 흡수율을 높여 위 점막을 보호하고 위의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준다. 양배추는 각종 비타민B군과 효소도 많이 함유하고 있다.

6) 양배추의 다른 중요 임무.. 혈전 생성 억제

양배추는 위 보호 효과만 있는 게 아니다. 푸른 잎에 들어있는 설포라판(sulforaphane) 성분은 혈관의 동맥 안에서 혈전 생성을 억제하는 단백질을 활성화시킨다. 심장병(협심증, 심근경색)과 뇌졸중(뇌경색, 뇌출혈)을 일으킬 수 있는 혈전 생성을 막는데 도움을 준다.

7) 간 기능 강화

양배추의 비타민U는 단백질과 지방대사도 도와준다. 간에 흡수된 후 단백질 합성을 보조하고 간의 내부에 남아 축적될 수 있는 지방을 처리한다. 지방간 등을 예방해 간 기능 강화에 도움을 준다.

8) 감기 예방, 피로회복

양배추의 바깥쪽 잎에는 비타민A, 하얀 잎에는 비타민C가 많이 들어 있다. 과로 등으로 인해 면역력이 약해진 경우 누적된 피로를 푸는 데 좋고 감기 예방에 도움을 준다.

9)  눈 건강에 도움

보랏빛이 도는 적양배추에는 항산화 영양소인 안토시아닌 성분이 풍부하다. 눈의 피로를 완화하고 시력을 회복시켜주는 효능이 있다. 양배추를 자주 먹으면 눈 건강 유지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2개 댓글
  1. 김지열

    양배추가 이런 풍부한 영양 덩어리라는 것을 이제 확실하게 알았습니다.
    자주 꾸준히 먹어야 것네요…

  2. 조기연

    양배추는 농약 제거를 어떤 방식으로 해야하는지요.
    많이 먹기 위해 즙으로 만들어 먹고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