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이상지질혈증 개선하는 균주·사균체 특허 취득

일동제약은 이상지질혈증을 개선하는 프로바이오틱스 균주와 사균체 관련 조성물 특허를 취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특허의 명칭은 ‘내산성 및 내담즙성이 우수하며 이상지질혈증의 예방 또는 치료 효과를 가지는 신규 비피도박테리움 브레베 IDCC 4401 균주와 그것으로부터 얻은 사균체 ID-BBR4401’이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해당 특허의 핵심이 되는 균주 ‘IDCC 4401’과 사균체 ‘ID-BBR4401’은 장내에서 콜레스테롤, 담즙산과 쉽게 결합하는 특성을 지닌다.

특히, IDCC 4401을 열처리해 사균화한 ID-BBR4401은 생균에 비해 위산과 담즙 등을 잘 견뎌 안정적이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효능 또한 동등 내지 동등 이상 수준을 나타낸다”고 말했다.

앞서 일동제약은 동물실험을 통해 해당 물질이 콜레스테롤과 담즙산의 흡수를 억제하고 체외 배출을 유도하는 등 이상지질혈증을 개선한다는 점을 확인했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사균체의 경우 안정성이 높아 제품 등으로 상용화하기에 유리하고 유통 및 보관이 용이하다”며 “추가 연구를 통해 이상지질혈증과 관련한 기능성 소재로 개발하는 한편, 특허를 응용한 다양한 제품도 선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