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2차관·식약처장·의협회장, 3일 AZ 백신 접종

김강립 식약처장이 3일 용산구 보건소에서 AZ 백신을 접종 받고 있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강도태 보건복지부 제2차관과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 이필수 대한의사협회장이 3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보건소에서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AZ)을 접종 받았다.

강 2차관은 이날 용산구에 위치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예방접종 진행상황과 예방접종 동선 등을 점검하고, 용산구 보건소를 찾아 코로나19 백신을 접종 받았다.

또한, 1일 임기를 시작한 이필수 신임 의협회장은 이날 AZ 백신 접종을 자원했다. 최대집 전임 의협회장은 앞서 백신 접종을 거부한 바 있다.

이 회장은 “의료계 대표로서 백신에 대한 국민의 우려와 불안을 덜어드리고, 하루속히 코로나19를 종식시키기 위한 의지를 보여드리고자 자원했다”고 말했다.

이날 백신 접종에 함께 참여한 김강립 식약처장은 백신 품질이 유지될 수 있도록, 보관 온도 준수 등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김 식약처장은 “국내에서 허가하는 코로나19 백신은 식약처에서 3중의 전문가 자문을 거쳐 안전성과 효과성을 철저히 검증하고 있다”며 “백신으로 인한 위험성이 유익성을 훨씬 상회한다”고 전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