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근, 토마토…남성에게 정말 좋은 이유(연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남성의 생식기능이 떨어지면 불임의 원인이 된다. 이와 관련해 남성이 생식력을 더 늘리려면 당근과 토마토 등을 더 먹어야 할 것 같다.

당근과 토마토 등이 남성의 생식 능력 향상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있기 때문이다. 미국 로체스터대학교 연구팀은 대학생 189명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 결과, 당근 속에 함유된 베타카로틴이 정자의 이동성, 즉 난자를 향해 헤엄치는 능력을 향상시켜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베타카로틴은 과일과 채소에 풍부한 적황색의 색소로 당근, 호박, 단감자 등에 많이 들어 있다.

또 토마토에 많이 들어 있으며 적색을 띠게 하는 라이코펜이라는 화학물질은 정자가 제대로 형태를 갖추게 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라이코펜은 토마토 외에 빨간색 채소와 과일인 적당근, 고추, 수박, 파파야 등에 많다.

이 같은 연구 결과(Semen quality in relation to antioxidant intake in a healthy male population)는 ‘퍼틸러티 앤드 스터리러티(Fertility and Sterility)’에 실렸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