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주사기 이물질, 인체 유입 가능성은 낮지만…

A사 LDS 주사기의 이물질이 바늘을 통과하는지 확인하는 검사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최근 최소잔여형주사기(LDS 주사기)에서 나온 이물질이 인체에 유입될 가능성은 낮다는 전문가 자문 결과가 나왔다.

단, 혹시라도 인체에 유입될 시에는 다양한 이상 반응이 발생할 수 있어 품질관리에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쓰이는 LDS 주사기에서 이물이 발생했다는 보고(4.19~21)를 접수받고, 21일 제조업체 2개소에 대한 현장점검을 진행했다. 또한, 이물의 인체 위해성 여부와 백신 효과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한 전문가 자문을 받았다.

LDS 주사기와 관련한 최근 이물 보고 내용은 △19일 A사 주사기 바늘 부위의 투명한 접착제 추정 물질 △20일 A사 주사기 내부의 검은색 이물 △20일 B사 주사기 내부의 검은색 섬유질 추정 물질 △21일 A사 주사기의 주사기액이 닿지 않는 밀대 중간의 갈색 이물 등이다.

해당 주사기 이물들은 지역 예방접종센터의 백신 접종 전 사전검사 과정에서 발견됐다. 식약처는 원인 조사를 위해 시험연구소에 이물 성분 분석을 의뢰했고, 제조공정에서의 이물 혼입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작업 환경, 오염 관리, 육안 검사 등에 대한 관리 강화 및 예방조치를 명령했다.

의료인 등의 전문가 자문회의에서는 해당 이물이 인체로 유입될 가능성이 높지 않을 것이란 의견이 모아졌다. 이와 관련, 식약처는 주사기의 이물이 실제로 바늘을 통과하는지 확인하는 현장실험을 진행, 이물이 주사기 내에 잔류하는 것을 확인했다.

하지만 만일의 가능성까지 고려해 대응하는 것이 바람직한 만큼, 전문가들은 혹시라도 인체에 유입될 경우 다양한 이상 반응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에서 생산 공정에서의 엄격한 품질관리와 접종 현장에서의 충분한 주의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더불어, 백신의 유효성과 관련해서는 이물이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을 것이란 전문가 의견이 주를 이루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