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의료원, 사마리안퍼스코리아와 국제 보건 MOU

[사진=좌측부터 김영훈 고려대학교 의무부총장, 크리스토퍼 제임스 워크스 사마리안퍼스코리아 대표]
고려대학교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영훈)이 재단법인 사마리안퍼스코리아(대표 크리스토퍼 제임스 워크스)와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지난 1일 오후 2시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본관 3층 본부회의실에서 개최된 협약식에는 김영훈 의무부총장을 비롯한 고려대의료원 주요 보직자와 크리스토퍼 제임스 워크스를 비롯한 사마리안퍼스코리아 관계자들이 자리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국제보건사업지원과 인적교류 등 다각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바이오메디컬 분야의 학술협력, 양 기관의 발전과 우호증진을 위해 긴밀한 협력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영훈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은 “고려대의료원은 사회적 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과 책임을 다해왔다”면서, “이번 사마리안퍼스코리아와 뜻을 함께 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고려대의료원의 의료역량과 사마리안퍼스의 국제 보건활동에 대한 경험이 만나 질병으로부터 자유롭고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데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사마리안퍼스코리아 크리스 윅스 대표는 “사마리안퍼스는 지난 50년간 개발도상국 및 재난현장에 다양한 분야의 의료진을 파견하고 있으며, 전 세계에 50개의 협력병원이 있다”면서 “고려대의료원과의 이번 협력을 통해 우수한 한국 의료 기술과 사마리안퍼스의 노하우가 전 세계에 선한 영향력을 펼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