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긋한 봄내음이 물씬…‘쑥’요리 3선

[사진=jv_food01/gettyimagebank]
흐리고 전국에 비가 오겠다. 아침 기온은 서울이 9도, 대전은 8도 안팎으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한낮 기온은 서울이 12도, 광주와 부산은 12도로 어제보다 2도에서 5도가량 낮겠다. 비가 그치고 일요일에는 바람이 불며 쌀쌀하겠습니다.

☞오늘의 건강= 맛과 향기뿐만 아니라 영양도 풍부한 봄나물은 나른한 봄철 활력 충전에 안성맞춤이다. 그 중 쑥은 비타민 A, B, C와 칼슘, 식이섬유가 풍부하고, 몸을 따뜻하게 하며 혈액순환을 촉진한다. 다음은 제철 쑥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요리법 3가지.

◆쑥튀김: 손질한 쑥은 깨끗하게 씻은 뒤 물기를 제거한다. 튀김가루, 중력분, 물, 소금을 넣어 튀김반죽을 만들고, 쑥에 찹쌀가루를 고루 묻힌 뒤 준비한 튀김반죽에 담근다. 튀김옷을 입힌 쑥을 150도 기름에서 튀겨내면 완성.

◆쑥버무리; 쌀가루에 설탕과 쑥을 넣어 버무리듯 섞는다. 시루에 젖은 베보자기를 깔고 준비한 반죽을 안친 다음 센 불에 10분간 찐 후 중간 불에 15분간 더 찐다. 불을 끄고 잠시 뜸을 들인 후 한 김 식혀 먹기 좋게 썰어낸다.

◆도다리 쑥국: 내장과 지느러미를 제거해 토막 낸 도다리는 청주와 소금을 뿌려 10분 정도 재운다. 쑥은 다듬어 깨끗이 씻어놓고 대파와 마른고추, 홍고추는 어슷하게 썰어둔다. 다시마 우린 물에 무와 마른고추를 넣고 끓인 뒤 도다리를 넣고 20분간 더 끓인다. 대파, 다진 마늘, 홍고추를 넣고 끓인 뒤 소금으로 간을 하고 마지막에 쑥을 넣는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