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역세포 70% 보유한 장, 최고 VS 최악 음식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최근 장 건강에 대한 관심이 급격히 높아지고 있다. 홈쇼핑을 비롯해 다양한 쇼핑 플랫폼에서 장 건강에 좋다는 유산균은 인기 판매제품 중 하나다.

그렇다면 최근 장에 대한 관심이 이렇게 높아진 이유는 무엇일까? 바로 면역 세포의 70% 이상이 장에 몰려있기 때문이다. 장내 점막에 집중된 면역 세포는 장 내 세균을 통해 활성화 된다.

때문에 장내 유익균이 많아야 면역력이 강해진다. 장내 박테리아는 해독 작용도 하면서 독소를 중화시키기도 한다.

다만 장 속에는 우리몸의 유익한 역할을 하는 유익균도 있지만, 몸에 좋지 않은 유해균이 함께 있다. 때문에 장 건강에 도움을 주는 음식들을 섭취해 유익균은 키우고 유해균은 없애도록 하는 것이 좋다.

장 건강을 돕는 식품들 

통곡물과 바나나, 양파, 마늘, 콩 등의 프리바이오틱 식품은 장 속 박테리아를 위해 좋은 음식이다. 요거트 같은 프로바이오틱 식품은 건강한 박테리아로 가득하다.

특히 발효음식은 장 건강을 위해 가장 좋은 선택이다. 발효는 박테리아와 효모로 음식을 보존하는 방법이다. 우리가 요거트나 김치, 사우어크라우트(독일식 양배추) 같은 발효음식을 먹으면, 몸속에 살아있는 박테리아가 들어온다. 이 음식들은 프로바이오틱스의 훌륭한 원천이 된다.

과일 중에서는 바나나가 장 건강을 돕는 대표적 식품이다. 바나나는 장내 유익균을 돕는 섬유질의 일종인 ‘이눌린’을 공급한다. 소화 속도가 느린 수용성 식이섬유인 이눌린은 유익균의 영양공급원이 된다.

이밖에도 풍부한 섬유질과 건강한 탄수화물을 포함하고 있는 녹색 채소도 장내 유익균에게 훌륭한 영양분을 제공해 준다.

정제하지 않은 통곡물은 식이섬유가 풍부한데, 이 식이섬유는 유해균으로부터 장을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이밖에도 레드와인 등에 들어있는 폴리페놀은 대장균이나 염증성 장질환을 없애는데 도움이 된다. 대표적인 항산화물질 중 하나인 폴리페놀은 장내 유익균의 성장도 촉진시킨다.

장 건강을 망치는 식품들 

소고기, 돼지고기와 같은 붉은 고기는 동맥경화를 일으키는 장내 유해균을 만들 수 있다. 가급적 생선이나 콩, 두부와 같은 식물성 단백질을 섭취하는 게 장 건강에는  좋다. 만약 육류를 포기하기 힘들다면 등심이나 채끝 등 살코기 부위를 선택하는게 좋다.

튀긴 음식도 건강한 장 속 유익균을 손상시킨다.

항생제는 장내 유익균과 유해균을 구별하지 못하고 모두 죽일 수 있다. 때문에 항생제가 포함된 식품을 계속 먹는다면, 결국 장내 유익균을 죽이게 된다. 또, 일부 박테리아는 항생제에 내성이 생기기 때문에, 죽이기 힘든 슈퍼 박테리아(슈퍼 버그)를 몸 속에 만들 수도 있다.

지나친 음주 또한 장내 박테리아들의 균형을 망가뜨리고 유해균이 자라도록 도울 수 있기 때문에 피해야 한다.

커피, 탄산음료, 그리고 심지어 초콜릿에 들어있는 카페인도 과도하게 섭취하면 장에 탈이 나면서 설사를 일으킬 수 있다.

 

 

김수현 기자 ksm78@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