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액 순환 잘 되게 하는 방법 5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체내에서의 피의 순환, 즉 혈액 순환이 원활하지 못하면 심혈관계 질환에서부터 당뇨병에 이르기까지 여러 질환에 걸리기 쉽다. 이와 함께 손발 저림과 오한 증상이 발생하기도 한다.

이렇게 혈액 순환이 정체되면 다양한 건강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일상생활에서 혈액 순환을 개선하는 방법은 없을까. 이와 관련해 ‘메디컬데일리닷컴’이 소개한 혈액 순환을 증진하는 방법을 알아본다.

1. 스트레스 해소

불안이나 우울 등의 감정을 잘 통제하면 혈액 순환에 도움이 된다. 미국심장협회에 따르면, 스트레스 반응은 아드레날린과 코르티솔 같은 호르몬을 방출하게 한다.

이렇게 되면 심장 박동은 빨라지고 혈관은 수축되어 혈액이 사지가 아니라 신체의 핵심 부위로 모인다. 이럴 땐 명상이나 요가, 기타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하며 스트레스를 진정시키는 게 중요하다.

2. 마사지

마시지를 받으면 단지 마사지를 받은 신체 부위만 아니라 신체 전 부위로 혈액이 잘 순환하게 만드는 효과가 있다. 손이나 발로 신체를 꾹꾹 눌러주는 것만으로도 효과를 볼 수 있다.

3. 신체 보온

추위는 혈액 순환을 더 나쁘게 한다. 추위가 혈관을 급격히 수축하게 만들기 때문이다. 이는 중요한 장기를 보호하고 열 손실을 방지하는 효과가 있다.

하지만 중요하지 않은 신체에는 혈액 순환이 잘 안 되어 손발이 차갑게 될 수 있다. 요즘 같이 기온차가 심한 환절기에는 특히 신체 보온에 신경을 써야 한다.

4. 신 과일 먹기

오렌지나 귤에 많이 있는 비타민C는 혈관에 있는 단백질에 영향을 미쳐 혈액 순환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다.

5. 금연

미국국립 심장·폐·혈액 연구소에 따르면, 흡연은 심장, 혈액세포, 혈관, 폐, 그 외 여러 기관에 심각한 악영향을 끼친다. 흡연자의 동맥에는 ‘플라크’라고 부르는 흡착물질이 쌓이게 된다.

이는 동맥을 비좁게 만들고 몸의 여러 부분으로 산소가 운반되는 걸 방해한다. 플라크가 많이 쌓이면 가슴 통증이 생기고 심지어 심장마비가 올 수도 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금강

    좋은글 감사합니다 마사지 신과일 금연 신체보온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