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코백스 화이자 백신 ‘특례수입’ 승인

[사진=서울 중구 한국화이자제약. 뉴스1]
식품의약품안전처는 3일 코백스 퍼실리티로부터 공급받을 예정인 화이자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특례수입을 승인했다.

특례수입은 질병관리청장 등 관계기관장이 감염병 대유행 등의 위기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특례를 요청하는 경우, 국내에 허가되지 않는 의약품을 수입하는 제도다. 특정 물량의 수입·통관에 대해 승인하기 때문에 수입 시마다 건별로 승인한다.

이번 특례수입 승인 물량은 11만 7000회분으로,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를 통해 2월 중순 이후 국내에 들어올 예정이다.

또한, 이번 화이자 백신 물량은 코백스를 통해 직접 공급 받는 것으로, 화이자 사를 통해 공급 받을 예정인 물량과는 구분된다.

이번 승인은 세계백신면역연합(GAVI)이 올해 초 코백스의 화이자 백신 약 100만 회분을 6~12개국에 1차로 배분·공급할 예정임을 가입국에 공지하면서 추진됐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