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K글로벌PS-대웅제약, 코로나19 치료제 ‘호이스타정’ 공동 임상개발

[사진= LSK Global PS 이영작 대표(오른쪽)와 대웅제약 전승호 대표(왼쪽)가 지난 21일 호이스타정 공동 임상개발 협력 MOU를 체결하고 있다.]
국내 임상시험수탁기관(CRO)인 LSK 글로벌 파마 서비스(LSK Global PS)와 대웅제약이 코로나19 치료제인 ‘호이스타정(성분명: 카모스타트 메실레이트)’ 임상시험에 협력한다는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의 목적은 호이스타정 임상 개발 참여, 임상시험을 위한 인력 및 인프라 공유, 임상전략 수립 등에 대한 협력을 통해 치료제 개발을 가속화하는데 있다.

이번 체결을 통해 LSK Global PS는 모니터링을 비롯 임상시험 운영과 데이터관리, 통계 등 임상시험 전반에 걸친 업무를 수행한다. 호이스타정의 여러 임상시험 중 일부 또는 전체 과정을 담당한다. 해외 진출 시 글로벌 임상시험 확대를 위한 전략 및 발전 방향에 대해서도 협력할 예정이다.

호이스타정은 대웅제약이 국내 최초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약물로, 국내 코로나19 경증 환자에서 임상 증상 개선과 빠른 바이러스 제거 속도를 확인한 바 있다. 현재 대규모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 2/3상을 개시했다.

이 약물은 코로나19 환자뿐 아니라 밀접접촉자, 증상의심자, 자가격리자들이 복용해야 하는 약물로 개발될 수 있도록 예방 목적 임상시험도 수행할 계획이다. 중증 코로나19 환자에 대한 국가 주도 대규모 연구(Korean Covid-19 Trial 1) 임상시험도 병행 중이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