곧 백신접종 시작 “백신 맞기 전, 잠 잘 자야 효과적”

[사진=게티이미지뱅크]
 2월 초부터 코로나19에 대한 국내 백신 접종이 시작될 예정이다. 먼저 도입되는 백신 7,600만명분 이상을 언제, 누구에게, 어떻게 접종할지 등 세부내용에 대한 정부 로드맵이 28일에 발표된다.

이 가운데 백신 효과를 최대로 내고 싶다면, 접종 전 충분한 수면을 취해 한다는 전문가 의견이 제기됐다.

미국건강의학포털 웹엠디(WebMD)는 면역 체계를 튼튼히 하는 데 충분한 수면이 중요하다는 사실에 입각해, 백신접종과 수면 간의 관계성에 대해 전문가 인터뷰를 게재했다.

미국수면의학회(AASM) 회장 캐난 라마르 박사는 “코로나 백신 접종 전 최상의 건강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잠을 충분히 자는 것을 우선으로 해야한다”며 “규칙적으로 충분히 양질의 수면을 취해야 면역 체계가 강화되고 백신 효과를 최대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수면과 백신 반응 사이의 연관성은 여러 연구에서 입증됐다. 2020년 국제행동의학저널에 발표된 한 연구에 따르면, 독감백신의 경우 접종 전 이틀 동안 충분한 수면을 취한 사람에게 더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A형 간염과 B형 간염에 대한 백신 반응을 연구한 기타 사례에서도 유사한 결과가 보고된 바 있다.

미국 매사추세츠대학교 의과대학 커르쉬드 커르쉬드 박사에 의하면 수면은 선천적, 후천적 면역 반응을 높이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백신 접종 후 정상적으로 수면을 취하는 것은 몸에 들어온 항원에 대해 면역 체계를 강화하며, 이러한 수면의 면역 강화 효과는 임상적으로 중요하다는 것이다. 따라서 백신 접종 전, 후로 숙면을 취하면 면역 강화에 상당한 도움이 될 수 있다.

대부분 성인은 하루에 7시간 이상 잠을 자는 것이 좋다. 하지만 미국수면의학회가 최근 설문조사한 결과, 코로나 팬데믹 이후 많은 미국인들이 수면의 질이 떨어졌다고 답했다. 응답자 중 1/3이 수면의 질이 나빠졌고, 30%가 잠들기가 어려워졌다고 응답, 29%가 밤 수면 시간에 영향을 받았다고 답하기도 했다.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 백신 접종 전, 숙면이 면역 항체를 생성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여겨질 것으로 보고, 웹엠디는 미국수면의학회의 숙면 팁을 제시했다.

△ 취침시간과 아침시간 루틴을 만든다. 침실은 잠 잘 때에만 사용한다. 조용하고 어둡고 살짝 시원한 환경을 유지한다.
△ 자기 전에는 블루라이트를 접하지 않는다. 티비나 다른 전자기기는 취침 30분에서 한 시간 전에 모두 끈다. 휴대폰 알림은 끄고 침대에서 손에 닿지 않는 곳에 둔다.
△ 자기 전에는 알코올, 카페인 등을 삼가고 음식을 너무 많지 먹지 않는다. 저녁식사 후 배가 고프면 설탕이 들어있지 않고 소화가 잘 되는 음식을 소량만 먹는다.

정희은 기자 eu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