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안암병원 최혁순·임선영 교수, 소화기 국제 연관학회 라이징 스타 선정

[사진=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소화기내과 최혁순, 임선영 교수]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소화기내과 최혁순 교수·임선영 교수가 지난 11월 5일부터 8일까지 일본 고베에서 개최된 온라인 일본-대만-한국 소화기 국제 연관학회 (Japan DDW-Korea DDW-Taiwan DDW Joint Symposium)에서 한국을 대표하는 라이징 스타(Rising Star)로 선정됐다.

일본-대만-한국(JDDW-KDDW-TDDW) 소화기 국제 연관학회는 아시아 소화기 각국에서 소화기 각분야에서 매년 한명씩 괄목할만한 최신 연구결과를 보이는 의사를 라이징 스타로 선정해 강의를 진행하고 있다.

최혁순 교수는 상부위장관 분야에서 ‘식도위접합부 종양에서 최신 내시경 치료 (New Endoscopic Technology for Gastroesophageal Junction Tumor Treatment)’ 에 대해서 발표했고, 임선영 교수는 간장학 분야에서 ‘간세포암 치료의 패러다임 변화: 발전하고 있는 표적·면역항암제에 있어 국소치료의 역할 (Paradigm Change in Intermediate and Advanced HCC: Role of Locoregional Therapy in the Rise of Systemic Therapy)’에 대해 발표하며 각각의 분야에서의 최신 지견 및 연구 결과에 대해 강의를 펼쳤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소화기내과장 진윤태 교수는 “안암병원 소화기내과의 교수들의 진료와 연구분야에서 끊임없는 노력이 안암병원 소화기내과를 내원해주시는 환자분들에게도 지속적인 신뢰를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