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립 식약처장 취임…“코로나 극복에 역량 집중할 것”

김강립 신임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이 2일 취임했다.

김 처장은 연세대에서 보건학 박사를 취득했고, 복지부에서 보건의료정책과장, 보건의료정책실장, 기획조정실장, 보건복지부 제1차관 등을 역임한 보건의료 전문가다.

김 처장은 이날 식약처 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외적으로 매우 엄중한 시기에 식약처장으로 임명되어 무한한 영광과 함께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진단키트 긴급승인, 공적마스크 제도 도입 등 식약처의 코로나19 주요 방역 업무와 관련, 이의경 전 처장을 비롯한 식약처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이어 “현재 우리처의 최우선 과제는 효과적이고 안전한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이 하루라도 빨리 개발될 수 있도록 코로나19 극복에 가능한 모든 역량을 집중하여 지원하는 것”이라며 “아울러, 우리처가 숙명처럼 안고 있는기업들의 혁신적인 기술 개발과 적극적인 해외 진출을 지원할 수 있는 합리적인 규제 환경을 만드는 것 또한 중요한 과제”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김 처장은 △전문성에 기반한 안전 관리 △국제적인 경쟁력 확보 △열린 협업문화 조성 △미래 지향적 가치 추구 등 4가지에 역점을 두고 업무를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김 처장은 “우리는 지금 코로나19가 몰고 온 세계사적인 중요한 변화의 기로에 서 있다”며 “코로나19의 백신, 치료제 개발부터 바이오헬스 산업의 성장까지 우리처는 보건 안전과 경제를 함께 살릴 수 있는 길을 우리 사회에 제시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이이경

    메디톡스 유무상 증자 받으려고 투자했다 식약처의 어이없는 무증 직전일밤 기습 허가취소로 큰 손실을 보고 있는 소액 개인투자자입니다. 본 건은 식약처의 권한남용이 아닌가 의심되며 특히 결정라인에 석연치 않은 목적이 숨어있지 않나 의심마저 듭니다.
    특히 해당정보를 알고 있는 자들이 동종목의 선물을 당일 장중에 대량매도한 정황까지 있어 매우 부적절한 상황까지 연출한 바 있습니다. 신임 처장님의 균형잡힌 시각으로 본 건을 조사하시어 억울한 개인 투자자들이 구제될 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는 바입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