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회장 편지’가 가짜인 의학적 이유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별세하자 ‘이건희 회장이 남긴 마지막 편지’라는 제목의 글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되고 있다. 그러나 의학적 상식으로는 이 편지가 가짜일 수밖에 없다. 삼성서울병원 관계자 역시 “가짜”라고 확인했다. 이 글은 1년 전에도 온라인 커뮤니티와 소셜 미디어 등에 확산됐다가 진위를 의심받았던 적이 있다.

‘나의 편지를 읽는 아직은 건강한 그대들에게’라는 제목이 붙은 이 편지는 이건희 회장이 손으로 쓴 마지막 글이라는 소개와 함께 퍼지고 있다. 내용은 가슴을 잔잔하게 울릴만한 것들로 채워져 있다.

편지는 “아프지 않아도 해마다 건강 검진을 받아보고, 목마르지 않아도 물을 많이 마시며, 괴로운 일이 있어도 훌훌 털어버리는 법을 배우며, 양보하고 베푸는 삶도 나쁘지 않으니 그리 한번 살아보세요”로 시작한다.

글에서는 “내가 여기까지 와보니 돈이 무슨 소용이 있는가요? 무한한 재물의 추구는 나를 그저 탐욕스러운 늙은이로 만들어 버렸어요. 내가 죽으면 나의 호화로운 별장은 내가 아닌 누군가가 살게 되겠지, 내가 죽으면 나의 고급 진 차 열쇠는 누군가의 손에 넘어가겠지요. 내가 한때 당연한 것으로 알고 누렸던 많은 것들… 돈, 권력, 직위가 이제는 그저 쓰레기에 불과할 뿐…”이라고 한탄한다.

편지는 “전반전에서 빛나는 승리를 거두었던 나는, 후반전은 병마를 이기지 못하고 패배로 마무리 짓지만, 그래도 이 편지를 그대들에게 전할 수 있음에 따뜻한 기쁨을 느낍니다. 바쁘게 세상을 살아가는 분들… 자신을 사랑하고 돌보며 살아가기를…힘없는 나는 이제 마음으로 그대들의 행운을 빌어줄 뿐이요!”라고 매듭을 짓는다.

그러나 이 회장은 2014년 5월 자택에서 심근경색으로 쓰려져 인근 순천향대서울병원을 거쳐서 6년 5개월 동안 삼성서울병원 20층 병상에 누워있으면서 어떤 글이나 말도 전하지 못했다. 2017년 TV조선이 이 회장이 어느 정도 회복해서 TV의 애니메이션 화면을 보고 있다고 흐릿한 화면을 ‘특종보도’했지만 정확한 실상은 확인되지 않았다.

이 편지의 내용이 이 회장의 평소 철학이나 표현방식과 거리가 있다는 점은 차치하고, 의학적으로도 비상식적일 수밖에 없다.

사람들이 평소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는 손은 ‘도구적 인간’을 가능케 한 정교한 인체 부위다. 영국의 과학자 아이작 뉴턴이 “다른 증거가 없어도 엄지 하나만으로도 신의 존재를 증명할 수 있다”고 말할 정도로 사람의 엄지손가락이 갖는 아귀힘은 다른 동물에게서는 발견할 수 없으며 온갖 신경과 근육, 뼈 등의 합작품이다. 독일 철학자 임마누엘 칸트가 “눈에 보이지 않는 뇌의 일부”라고 말했을 정도로 뇌와 밀적한 연관이 있다.

이 회장은 심근경색으로 쓰러진 뒤 순천향대서울병원에서 응급처치를 받고 삼성서울병원에서 긴급 스텐트시술을 받았지만, 시간을 지체해서 심장이 뇌에 피를 공급하지 못해 뇌손상이 왔고 이 때문에 병상을 벗어나지 못했다. 뇌손상 환자가 자필로 글을 쓰는 수준에 이르렀다면  몸이 대부분 회복됐다는 의미다. 사고능력과 함께 운동신경이 대부분 회복돼야 가능하다.

S병원 신경외과의 한 교수는 “뇌손상 탓에 온몸이 마비됐던 환자가 펜을 잡고 글로 자신의 생각을 논리정연하게 쓸 수 있다는 것은 거의 회복됐다는 뜻”이라며  “그렇다면 다음 단계는 병실 바깥에서 왕성하게 재활훈련을 받고 바깥활동을 하는 게 정상”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고인은 그런 적이 한 번도 없다. 지금 온라인에서 확산되고 있는 편지는 이건희 회장을 빌어 누군가 자신이 하고싶은 이야기를 한 것일 뿐, 진짜 일수는 없는 과학적 이유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2개 댓글
  1. qkr

    편지가 가짜던 진짜던 이건희 회장님이 돌아가신건 정말 안타깝다고 생각합니다 대한민국을 지탱하고 계시는 한 기둥이라고 불리실만큼 대단하신 분이 떠나시니 많이 속상하네요 안좋은 대한민국을 살려주신 이건희 회장님 감사하고 고맙습니다

    1. ㅇㅇ

      이건희 회장이 삼성을 키우기 위해 노력했고, 실력이 뛰어난 사람이었던건 맞으나, 그 이후에 수많은 범죄들과 우리나라 경제 시스템을 망쳐놓았습니다. 무슨 이건희가 대한민국을 살립니까. 정신 차립시다. 삼성이 지금 시대에서 세계 위상이 높아 자랑스러운 기업인건 맞으나, 대표적으로 국민연금도 마찬가지고, 삼성을 위해서 피해를 본 부분도 많습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공장 바닥 뜯어서 증거 인멸하던 삼성을 보세요. 이건희 회장은 그야말로 빛과 그림자가 공존하는 사람일뿐..

    2. 진짜던 가짜던이 아니라 가짜죠

      이상한 망상으로 보지 말고, 가짜 편지는 가짜입니다. 보고 싶은 것만 보지 말고 현실을 보세요

  2. 기억속에영원히

    슬퍼요,,

  3. 어휴

    딱봐도 가짜일줄 알았지. 조금만 찾아봐도 뉴스에섣안다루는거진짜라고 그냥 고지곧대로 믿는 애들은 정말 뇌에 필터링이란게 없는걸까.. 이러니 쉽게 언론에 흔들리고 가짜뉴스가 판을 치지.

  4. 최철규

    네 ! 어떤 말이나 글은 삶의 여정에서 동승하는 수단이지요 ..실천의 선택은 한 삶의 지표가 되겠지요 .
    가짜든 진짜든 그게 뭐 중요하겠어요 ..
    삶 .죽음 .부활 ..
    괜찮아 요 … .

  5. ㄱㄱ

    뭘 자필이야? 구술하고 다른 사람이 대신 써도된다.

    1. ㅉㅉ

      구슬을 어케해??

  6. 산삼

    아무리 좋은 말 이라도 고인의 이름을 빌려서 이야기를 퍼트린 것은 잘못 됐다.

  7. 기업가

    돈 좀 있으면서 그냥 놀고 먹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고 그 사람들이 가장 갑질하며 살고
    나라의 발전에는 아무 하는 일이 없는 것이다.
    기업하면 정말 힘들다. 엄청난 제약을 뚫고 일을 해야하는데,
    이런 기업가가 일을 못하면 우리는 발전할 수 없다.
    우리나라는 이건희 회장 같은 기업가들 때문에 잘 살게 되었는데
    개구리 올챙이 시절을 기억 못한다.

  8. ㅉㅉ

    구술은 어케하노 이 사람아….

  9. 익명

    삼성이 죽어야 나라가 산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