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해외 진출 활성화…23일부터 수출규제 폐지

[표= 마스크 가격 동향(단위:원)]
의약외품 마스크에 대한 수출규제가 폐지된다.

그동안 마스크 업계는 월평균 생산량의 50% 범위 내에서 수출을 허용하는 ‘수출총량제’로 인해 해외 진출에 대한 어려움을 호소했다.

이에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산업통상자원부는 국내 생산규모와 수급동향을 고려, 23일부터 수출을 전면 허용한다. 단, 마스크 수출이 국내 수급에 미칠 영향을 파악하는 모니터링은 지속한다.

식약처는 “국내 마스크 산업의 성장으로 생산량이 꾸준히 증가하고 가격이 안정세를 유지하는 등 시장기능을 회복함에 따라 내수 시장을 활성화하고 해외 수요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마스크 생산업체와 허가품목은 올해 초보다 크게 증가하면서 10월 3주 기준 1억 9442만 개의 마스크가 생산됐다. 생산업체 보유 재고량은 7억 6000만 개다.

현재 KF94 보건용 마스크의 온·오프라인 평균 가격은 2월 4주 기준 각각 4156원, 2701원에서 생산·공급량 확대로 10월 3주 기준에는 각각 976원, 1506원으로 떨어졌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