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리병원, ‘척추내시경 웹 심포지엄’ 개최…국내외 척추의사 70여명 참여

[나누리병원이 ‘나누리병원 척추내시경 웹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나누리병원이 온라인 화상연결을 통한 웹 심포지엄을 개최해 비대면 학술대회를 활성화하고, 세계 각국의 의료진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글로벌 학술연구의 장을 열었다.

나누리병원은 지난달 26일, 웨비나(웹+세미나) 시스템을 통해 ‘나누리병원 척추내시경 웹 심포지엄’을 개최해 세계 척추 의사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했다. 이날 웹 심포지엄은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으로도 공개됐으며, 나누리병원이 지난 2016년부터 이어온 해외 의사 교육 프로그램인 ‘나비 인터내셔널 펠로우쉽(NAVI-Nanoori Vision-International Fellowship)’을 수료한 세계 각국의 의사들을 비롯한 총 70여명의 국내외 척추 의사들이 참여했다.

이날 나누리병원 척추내시경 웹 심포지엄에는 강남나누리병원 척추센터 김현성 원장과 나비 인터내셔널 펠로우쉽의 첫 수료자인 네팔 국적 의사인 파야팍 파우델,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신경외과 김진성 교수가 강연자로 나서 척추내시경 수술의 발전 현황과 적응증 확대에 따른 치료 사례를 소개하는 등 척추내시경 치료에 대한 임상경험을 공유하고 치료 방법에 대한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날 ‘나누리병원 척추내시경 웹 심포지엄’을 진두지휘 한 강남나누리병원 척추센터 김현성 원장은 “웹 심포지엄을 통해 나누리병원의 발전된 척추내시경 치료를 전 세계 의사들과 공유하고 함께 연구하는 뜻 깊은 시간이 됐다”라며 “앞으로 척추 치료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학술 연구 활동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