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독일 임상 3상 IND 승인

휴온스의 안구건조증 복합치료제 ‘나노복합점안제(HU-007)’가 국제무대에 나선다.

휴온스는 독일식약청(BfArM)으로부터 나노복합점안제의 임상 3상 시험계획(IND) 승인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임상은 ‘다인성 안구건조증 환자를 대상으로 나노복합점안제의 눈물막 보호 효과 및 항염 효과를 통한 복합 치료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확인하며, 독일의 약 35개 기관에서 이중눈가림·위약대조 등의 임상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휴온스가 개발하고 있는 나노복합점안제는 항염 작용을 하는 ‘사이클로스포린’과 안구 보호 작용을 하는 ‘트레할로스’를 복합한 안과용 점안제다.

나노 입자화를 통해 기존에 사용되는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보다 사이클로스포린 사용량은 절반 이하로 줄이면서 동일한 항염 효과를 나타내며, 눈물막 보호 작용에 의해 안구건조 증상을 신속히 개선하도록 설계된 개량신약이다. 흔들 필요 없이 즉시 복약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전세계적으로 안구건조증치료제는 사이클로스포린과 히알루론산의 단일제가 대표적이나, 유럽에서는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 단 1개 품목만이 안구건조증 치료용 처방약으로 허가를 받아 사용되고 있다. 휴온스는 이번 임상이 성공적으로 진행된다면 유럽 안구건조증치료제 시장에서 새로운 처방약의 위치를 차지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처방약 시장의 불모지인 유럽에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가 마련된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평가했다.

국내에서는 나노복합점안제가 임상 3상 마무리 단계에 있고, 연내 국내 신약 허가도 가능할 것으로 보이는 만큼, 휴온스는 유럽 임상 또한 순조로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온스는 나노복합점안제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유럽, 일본, 러시아 등 전 세계 11개국에서 특허권도 확보한 상태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