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치과병원 박소현 교수, 대한치과의사협회 제39회 신인학술상 수상

[서울대치과병원 원스톱협진센터 박소현 교수(왼쪽)가 신인학술상을 수상하고 있다.]
서울대치과병원 원스톱협진센터 박소현 교수(치과보존과 전문의)가 제39회 대한치과의사협회 신인학술상을 수상했다.

박소현 교수는 치과 분야 최고 학술지인 JDR(Journal of Dental Research)에 CPNE7 수용성 펩타이드를 사용하여 상아질 재생을 유도하고, 시린이를 근본적으로 치료하는 방법을 제시한 ’CPNE7 induces Biological Dentin Sealing in a Dentin Hypersensitivity Model’ 논문을 제1저자로 게재해 치의학계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아왔으며, 이번 수상을 통해 그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방법은 인위적으로 신경전달을 차단하거나 기능을 상실시키는 것이 아니라, 상아질의 재생을 통해 본래의 기능은 모두 유지하면서 증상을 개선시키는 유전자 치료가 가능하기에 큰 의미를 지닌다.

신인학술상 수상과 관련하여 박소현 교수는 “훌륭하신 기존 수상자 선배님들의 뒤를 좇아 수상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임상과 연구를 병행하여 치의학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