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놈앤컴퍼니-LG화학, 동아시아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 시장 진출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생물학적 제제 제조기업인 ‘지놈앤컴퍼니’가 ‘LG화학’과 함께 동아시아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 시장의 문을 두드린다.

양사의 라이선스 계약 체결로, LG 화학은 지놈앤컴퍼니의 마이크로바이옴 항암제인 ‘GEN-001’에 대한 동아시아 권역(한국 포함)에서의 독점적 임상시험, 허가 및 상업화 권리를 갖는다. 또한, 지놈앤컴퍼니는 상업화 물질 생산 및 공급에 대한 수익과 계약금, 단계별 마일스톤, 로열티 등 기술료를 획득한다.

차세대 신약 시장을 선도할 것으로 전망되는 면역항암제 시장에 진출하기 위해 LG화학은 그동안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협력체 구축을 적극 추진해왔다. LG화학은 지놈앤컴퍼니와의 이번 계약을 통해 면역함암 분야에서 신규 파이프라인을 확보하고, 자체적으로 개발 중인 면역항암제와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인체에 공존하는 미생물과 그 유전 정보로, 신약 개발 및 치료에 다양하게 활용될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이로 인해 전 세계 제약바이오산업이 주목하는 차세대 성장 동력 산업으로 꼽히고 있다. 지놈앤컴퍼니 배지수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옴 기반 신약 연구 및 개발이 전 세계적으로 초기 임상 단계에 있지만, 기존 화학의약품이나 바이오의약품의 한계를 극복할 게임 체인저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