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피부 무좀 전용 ‘풀케어 플러스크림’ 독점 판매

광동제약은 한국메나리니의 피부 무좀 전용 치료제 ‘풀케어 플러스크림(성분명: Terbinafine)’을 독점 판매한다고 밝혔다.

풀케어 플러스크림은 피부사상균에 의한 피부진균감염증, 어루러기, 피부칸디다증에 효능·효과가 있다.

증상에 따라 1~2주간 일일 1~2회 지속적으로 발라야 하는 피부 무좀 치료제의 특성을 감안해 30g의 대용량으로 출시됐다.

환부에 직접 손을 대지 않고 간편하게 치료제를 도포할 수 있는 전용 브러쉬인 ‘풀케어 슥슥이’를 포함해 사용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손으로 환부에 치료제를 바르면 손이나 다른 부위로 무좀이 옮는 경우가 잦다. 면봉 등 일회성 도구를 사용하는 것 역시 불편할 수 있다는 점에 착안해 슥슥이를 제작했다.

관계자는 “일반의약품 ‘No.1 손발톱 무좀 치료제’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피부 무좀까지 치료할 수 있도록 풀케어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강화했다”며 “대용량이라 소비자가 넉넉하게 사용할 수 있고, 전용 브러쉬로 사용 편의성까지 높였다”고 말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지난 1월 한국메나리니와의 독점 판매 계약을 통해 풀케어 플러스크림 외에도 풀케어 네일라카, 더마틱스 울트라를 전국 약국에 공급하고 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