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감염병 관리 웨비나, 75개국 1111명 의료진 참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지난 9일 감염병 관리 웹세미나(주제: Infectious Disease Control in Korea)를 개최했다.

코로나19 전 세계 확진자 수가 150만 명을 넘어서면서 세계 각국이 코로나19 대응(진단 및 진료내용, 감염병 관리 등)에 대한 노하우 공유를 요청해 이 같은 웨비나를 마련했다.

서울대학교병원 박경우 교수를 좌장으로 한림대학교 김동현 교수,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이창규 교수, 세브란스병원 이혁민 교수, 서울대학교병원 최평균 교수가 △감염병 역학분석 △진단분석 체계 및 노하우 △치료 임상경험 등을 주제로 발표했다.

한국시간으로 오후 7시에 시작돼 약 2시간 동안 진행된 웨비나는 시차로 인한 제약에도 불구하고, 총 75개국 7177뷰, 순시청자(동일 IP 접속 제외) 1111명, 총 시청자 2351명이 접속하며, 한국 의료에 대한 세계적 관심을 확인했다.

이는 당초 미국, 러시아 필리핀 등 30개국 700여명의 보건부 관계자와 의료진이 사전 참가 의사를 밝힌 것보다 훨씬 높은 참여율이다.

실시간 세미나 게시판을 통한 세계 각국의 의료진 질문도 200여개에 달했다. “코로나19 관리에 실질적으로 많은 도움이 되어 감사하다”는 인사와 “비디오 클립을 공유할 수 있는지”에 대한 문의도 이어졌다.

카자흐스탄에서 세미나를 지켜본 한국의 진단키트 업체 관계자는 세미나 발표자료를 카자흐스탄 진단의학과 의료진의 교육자료로 써도 좋을 것 같다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진흥원은 해당 웨비나 영상을 본 행사 후원기관인 한국국제의료협회 사이트에 공유해 언제든지 활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세계 각국에서 요청하는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4월 중 한 번 더 개최하는 것을 기획하고 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