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 국내 확진자 11명으로 늘어…2명은 ‘3차 감염’ 추정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신종 코로나’ 확진환자가 4명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국내의 신종 코로나 확진환자는 11명으로 늘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1일 신종 코로나 국내 확진환자가 4명 추가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여덞 번째 환자는 중국 우한에서 청도를 거쳐 지난 23일 인천공항으로 귀국한 62세 여성이다. 이 환자는 현재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에 격리되어 있으며 극각대응팀이 추가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6번 환자의 가족 중 2명도 양성으로 확인됐다. 6번 환자는 3번 환자와 서울 강남구에서 식사를 함께한 지인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들이 여행력이 없어 6번 환자와의 접촉으로 인한 ‘3차 감염’으로 추정하고 있다.

5번 환자의 접촉자 중 1명도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돼 추가 조사가 진행중이다.

김민철 기자 kmc@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