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홀딩스,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 지분 과반 인수

[사진=일동홀딩스]
일동홀딩스가 인공지능 및 임상약리 컨설팅 전문 스타트업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의 과반수 지분을 인수했다고 10일 밝혔다.

일동홀딩스는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가 유상증자를 통해 발행한 신규 주식 3만 4000주를 17억 원에 인수, 지분율 50.7%를 확보했다고 공시했다.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는 올해 6월 가톨릭의대 임상약리학 교수들이 가톨릭대학 기술지주회사의 자회사로 설립한 벤처회사로, 신약개발에 필수적인 임상약리학적 판단에 따른 신약개발 프로세스 진행에 참여하는 전략컨설팅 회사다.

임상약리란 인체와 약물 간의 상호작용에 관한 학문으로서, 의약품 투여 시 인체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사항을 다루는 분야다. 특히 신약개발과 관련해서는, 임상약리학적 지식을 바탕으로 후보물질의 탐색부터 연구단계에서 진행ㆍ비진행 여부 결정, 연구결과의 해석, 인체에서의 영향 추론, 임상시험 디자인 등을 통해 신약개발 성공 확률을 높이거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신약개발 과정의 필수 영역이다.

일동홀딩스 측은 “아직 국내에서는 이 분야의 전문가 부족, 임상약리학에 대한 인식부재 등으로 인해 아직 글로벌 수준에 비해 발전하지 못했다”며 “실제로 전문가들은 최근 임상단계에서의 프로젝트 실패 사례 중 몇몇은 이러한 임상약리 서비스의 부재와도 관련이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는 가톨릭 의과대학의 임동석 박사, 한승훈 박사, 한성필 박사 등 임상약리학 전문가들이 주축이 되어 창립됐다. 이들은 국내 제약사 및 바이오텍이 진행 중인 다수의 신약과제에 대한 자문을 진행해 온 경험이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일동홀딩스는 애임스바이오사이언스의 인수를 통해, 일동제약과 아이디언스 등 자회사들이 개발 중인 신약과제에 대한 임상전략 협업을 도모, 해당 과제의 성공률을 높이고 시간과 비용을 단축하는 등, 일동제약그룹의 R&D 경쟁력을 크게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일동제약그룹의 과제뿐만 아니라 국내외 다양한 임상 과제들에 대한 임상약리 컨설팅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fotballdrakter

    I have read so many articles on the topic of the
    blogger lovers but this post is in fact a pleasant paragraph, keep it up.

    fotballdrakter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