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알보젠코리아, ‘머시론’ 이어 ‘큐시미아’ 판매에도 맞손

[사진=큐시미아 공동 판매 및 유통 계약 체결식]
알보젠코리아와 종근당이 비만 치료제 ‘큐시미아(성분명 펜터민/토피라메이트)’의 공동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알보젠코리아에 따르면 양사의 큐시미아 공동판매 및 유통 계약은 지난달 29일 체결됐다. 이번 계약을 통해 종근당은 큐시미아의 유통을 담당하고 국내 종합병원 및 병·의원 등 전 부문에서의 판매는 양사가 공동으로 진행하게 된다.

알보젠코리아와 종근당은 지난 6월 경구피임약 ‘머시론’의 국내 유통 계약을 통해 파트너십을 맺고 협업해오고 있다.

큐시미아는 체질량지수(BMI) 30㎏/㎡ 이상인 성인 비만 환자(고혈압, 제2형 당뇨병 또는 이상지질혈증과 같은 적어도 하나의 체중 관련 동반질환이 있는 경우 27㎏/㎡ 이상)에서 저칼로리 식이요법과 만성 체중 관리를 위한 신체 활동 증가의 보조요법으로 올해 7월 한국에서 허가를 받았으며, 내년 1월 출시를 앞두고 있다. 알보젠코리아는 지난 2017년 미국 비버스사로부터 큐시미아의 국내 판권을 확보했다.

큐시미아는 펜터민과 토피라메이트 복합제로 총 4가지 용량으로 사용되며(펜터민 3.75mg/토피라메이트 23mg, 펜터민 7.5mg/토피라메이트 46mg, 펜터민 11.25mg/토피라메이트 69mg, 펜터민 15mg/토피라메이트 92mg), 음식 섭취와 무관하게 매일 아침에 복용한다.

큐시미아의 대표 임상으로는 EQUIP, CONQUER, SEQUEL 연구가 있다. CONQUER 임상연구는 고혈압, 이상지질혈증 또는 당뇨병 등 체중 관련 동반질환을 최소 두 개 이상 보유한 18~70세의 성인 환자 2487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로, 펜터민 7.5mg/토피라메이트46mg 복용군, 펜터민15mg/토피라메이트92mg 복용군을 위약 대조군과 비교했다. 1차 평가변수는 몸무게 변화 비율 및 체중의 5% 이상을 감량한 환자의 비율로 정의됐다.

연구 결과 56주간 펜터민7.5mg/토피라메이트46mg 복용군 및 펜터민15mg/토피라메이트92mg 복용군에서 각각 8.1kg, 10.2 kg 의 체중 감소 효과를 보였고, 위약 대조군의 체중 변화는 -1.4 kg으로 나타났다.

또한 ITT 샘플에서 체중의 5% 이상을 감량한 환자의 비율도 각각의 군에서 62%로 나타나 위약 대조군 21% 대비 임상적으로 유의미한 차이를 보였다.

이와 더불어 큐시미아의 장기 복용 효과를 보고자 CONQUER 연구를 연장해 조사한 SEQUEL 연구에서는 총 108주간 큐시미아 복용시의 체중 감소 효과를 확인했다.

알보젠코리아 이준수 사장은 “큐시미아 공동판매 및 유통 계약을 통해 한층 강화된 영업력을 바탕으로 제품 출시 후 국내 비만 시장의 주요 플랫폼으로서 선도적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사의 공고한 파트너십을 통해 비만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보다 효과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