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머크, 중증 난임 환자 치료제 ‘퍼고베리스 펜’ 국내 출시

[사진=퍼고베리스 펜]
한국머크 바이오파마는 기존 난임 치료 자가 주사제인 ‘퍼고베리스’의 투약 편의성 및 투약 안전성을 개선한 ‘퍼고베리스 펜’을 11월 1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출시된 ‘퍼고베리스 펜’은 약물이 사전 충전돼 있는 프리필드 펜(Pre-filled Pen) 타입이다. 회사 측은 환자가 직접 주사 용액과 분말 형태의 약물을 섞어야 했던 기존 제품 대비 편의성을 크게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주사 바늘의 교체 없이 자가 주사할 수 있게 설계돼 외부 감염의 위험을 크게 낮췄다. 투여 용량을 12.5IU씩 세밀하게 조절할 수 있어 기존 제형 대비 개별 환자 상태에 따른 맞춤형 치료가 가능해 난임 치료 결과도 개선할 수 있게 했다.

퍼고베리스는 여성의 난임 시술 중 난포 발달을 자극하는 자가 주사제로, 세계 최초 재조합 인간난포자극호르몬(r-hFSH 폴리트로핀알파 150IU)와 재조합 인간황체형성호르몬(r-hLH 루트핀알파 75IU)가 혼합된 치료제다. 난포자극호르몬 뿐만 아니라 황체형성호르몬이 함께 포함돼 있어 두 호르몬 모두 결핍된 중증 난임 환자에서 사용 가능하다.

마리아에스병원 허창영 원장은 “퍼고베리스는 임신에 꼭 필요한 난포자극호르몬과 황체형성호르몬이 혼합되어 있어 국내 중증 난임 환자에서 중요한 치료 옵션으로 사용되어 왔다”며 “다만 그동안 약제를 환자가 직접 혼합한 후 자가 주사해야 했기에 바늘에 대한 공포와 정확한 용량 투여 등에 대한 부담이 있었는데, ‘퍼고베리스 펜’ 출시를 통해 환자 편의성과 만족도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7월부터 난임 치료 연령 제한이 폐지되고 보험 적용 횟수도 증가하는 등 치료 환경도 개선된 만큼, 더 많은 환자들이 빠른 치료를 통해 좋은 효과를 얻으리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