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콩버터, 냉장고에 넣어야 할까?

[사진=belchonock/gettyimagebank]
땅콩버터는 열량이 높긴 하지만, 적절히 먹는다면 건강에 꽤 이로운 음식이다.

뇌의 인지 기능 저하를 막는 ‘니아신’이 풍부해 치매 예방 식품으로 꼽히며, ‘레스베라트롤’ 같은 항산화 물질은 사과나 당근보다 풍부하다.

엄격한 저지방 식단을 지키는 것보다 땅콩버터를 먹는 게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된다거나, 하루 한 스푼 정도 꾸준히 먹으면 심혈관 질환 위험이 50%로 감소한다는 연구도 나온 바 있다.

한 통을 사면 꽤 오래 두고 먹는 땅콩버터는 어떻게 보관하는 게 좋을까? 그저 찬장에 넣어두면 그만이라는 주장과 무조건 냉장고에 넣어야 한다는 반론이 맞선다. 미국 ‘위민스 헬스’가 전문가의 의견을 들었다.

건강기능식품 회사인 ‘바제(Baze)’의 영양사 알렉스 루이스는 “선선하고, 건조하며 어두운 장소라면 냉장고 없이도 한 달 정도는 안심할 수 있다”고 말했다.

다만 제품에 ‘개봉 후 냉장 보관’이란 표시가 있다면 가급적 냉장고에 넣어두는 편이 좋다. 특히 첨가제 없이 땅콩과 소금만으로 만든 천연 제품이 그렇다. 천연 땅콩버터는 기름과 건더기가 분리되기 쉬운데 잘 저어서 냉장고에 넣어두면 분리 현상을 막을 수 있다.

△천연 땅콩버터는 실온에서 한 달가량 보관할 수 있으며, 냉장고에서는 서너 달까지 가능하다. △방부제가 첨가된 제품은 실온에서 2~3개월, 냉장고에서 9개월까지 보관할 수 있다. △미개봉 제품이라면 실온에서 제품 레이블에 표시된 유통기한까지 안전하다.

냉장고에 보관한 땅콩버터는 굳어서 빵이나 크래커에 바르기 힘들 수 있다. 미리 먹을 만큼 덜어서 실온에서 녹이면 먹기 좋게 부드러워진다.

이용재 기자 youngchaey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ㅅㄹㅇ

    그냥 상온에 둬도 배탈도 안나는데 왜 냉장고에 보관해야 하나요?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