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 의과학대 의생명과학과, ISCBI 국제심포지엄 개최

차 의과학대학교 의생명과학과는 24일 판교 차바이오컴플렉스 대강당에서 ‘ISCBI 국제 심포지엄(ISCBI International Symposium)’을 개최한다.

한국에서 두번째로 개최되는 이번 심포지엄은 배아줄기세포 및 유도만능줄기세포와 같은 전분화능 줄기세포의 임상적용을 위한 품질평가 및 뱅킹(Pluripotent Stem Cell Quality Control and Banking for Clinical and Research Applications)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첫번째 세션에서는 ▲대한민국 국가줄기세포은행의 연구 현황(국립보건연구원 김정현 연구관) ▲일본에서의 유도만능줄기세포 개발 현황(아라카와 유지[Yuji Arakawa] 일본 교토대학교 iPS 연구소 규제책임자) ▲줄기세포 표준화 방법(자오 통비아오[Tongbiao Zhao] 중국과학원 교수) ▲질병모델링을 위한 EBiSC 유럽 바이오뱅크 연구현황(짐머만 하이코[Heiko Zimmermann] 독일 프라운호퍼 대학교 교수)을 주제로 발표가 진행된다.

두번째 세션에서는 유도만능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국제연맹(GAiT)의 활동 현황, 전분화능 줄기세포 제조공정, 임상적용을 위한 품질평가 항목 등을 주제로 설리번 스티븐(Stephen Sullivan) GAiT 국제연락관, 라크미시파시 우마(Uma Lakmishpathy) 미국 써모피셔사이언티픽 연구개발 책임자, 카와마타 신(Shin Kawamata) 일본 코베의료산업도시 추진기구 센터장, 홍창표 테라젠이텍스 연구개발 이사, 바티 카필(Kapil Bharti) 미국 국립보건원 안과연구소 책임연구원, 스테이시 글린(Glyn Stacey) 국제줄기세포뱅킹 이니시어티브 책임자의 발표가 이어진다.

이번 심포지엄의 조직위원장인 차 의과학대학교 의생명과학과 송지환 교수는 “모든 세포로 분화하는 능력이 있는 ‘전분화능 줄기세포’는 암, 심혈관질환, 혈액질환, 뇌질환 등 다양한 난치성 질병 치료에 적용이 가능하다”며 “이번 심포지엄은 줄기세포를 활용한 임상 및 실용화를 위해 필요한 제조, 품질평가 및 규제와 관련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루이지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차 의과학대학교 의생명과학과와 ISCBI, GAiT Korea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후원한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