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웰빙, ‘NK세포 배양액’ 화장료 조성물 특허 취득

[사진=Gecko Studio/shutterstock]
GC녹십자웰빙은 최근 특허청으로부터 자연살해(Natural Killer, 이하 NK)세포 배양액의 피부 개선용 화장료 조성물 특허를 취득했다고 28일 밝혔다.

국내에서 NK세포 배양액을 화장품 개발에 적용할 수 있도록 특허를 취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GC녹십자웰빙이 취득한 특허는 NK세포 배양액의 탈모, 상처 또는 피부 주름의 개선용 화장료 및 약학 조성물에 관한 내용이다.

NK세포는 우리 몸에서 암세포나 비정상 세포를 파괴하는 선천면역세포이다. NK세포 배양액은 이 NK세포가 증식되며 발현된 피부성장인자 등이 포함된 고농축액으로, 피부 탄력성을 유지해주는 콜라겐 및 엘라스틴의 발현량이 높다.

특히, GC녹십자웰빙의 NK세포 배양액은 세포치료전문기업 GC녹십자랩셀이 보유한 NK세포 대량생산기술을 활용해 400억 개 이상의 NK세포가 분비한 피부성장인자 등이 포함돼 농도를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회사 측은 비임상 연구를 통해 NK세포 배양액이 자외선으로 인한 광노화를 예방하고, 항산화 효과를 나타내는 등 피부 노화를 예방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해당 연구 내용은 SCI급 국제학술지인 ‘국제 분자의학 저널(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Medicine)’ 최신호에 실릴 예정이다.

GC녹십자웰빙은 올 하반기 NK세포 배양액을 활용한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GC녹십자웰빙 관계자는 “올 하반기 최근 NK세포 배양액을 활용한 제품을 출시할 예정”이라며 “젊고 건강한 피부를 위해 코스메슈티컬에 대해 관심을 갖는 소비자들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