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메딕스, 2분기 매출 181억 기록…”분기 사상 최대”

[사진=휴메딕스]
휴메딕스는 2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9% 증가한 181억 원을 달성, 분기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각 95%, 23% 증가, 각 31억 원과 28억 원을 기록했다.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 153억 원, 영업이익 18억 원, 당기순이익 17억 원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각 4%, 127%, 1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휴메딕스의 2분기 실적 상승 배경은 에스테틱 영업 네트워크 확대로 인한 매출 증대 및 필러 엘라비에 프리미어의 수출 증가, 원료의약품 수주 증가 등이 꼽혔다. 자회사 파나시도 더마샤인밸런스의 ‘9Pin멸균주사침’ 및 LED 마스크가 판매 호조세를 보이며 휴메딕스의 실적 상승을 이끈 것으로 분석됐다.

휴메딕스는 관계자는 “최근 가슴 보형물 ‘멘토’ 판매 권 확보, ‘엘라비에 프리미어 볼루마이징’ 출시, ‘리즈톡스’ 출시 등 에스테틱 포트폴리오를 성공적으로 확대했다”며 “하반기에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특히, 리즈톡스가 국내 보툴리눔 톡신 시장에 신규 진입과 1회제형 골관절염치료제 ‘하이히알원스’와 ‘하이알원샷’의 매출이 더해서 수익성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김진환 휴메딕스 대표는 “1분기와 2분기 모두 안정적인 실적 성장으로 휴메딕스의 지속성장 및 수익 실현을 위한 도약의 기틀을 다졌다” 며 “앞으로 토탈 에스테틱 솔루션을 제공하는 국내 대표 기업으로의 입지와 존재감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