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포스트, 상반기 매출 전년比 4.8% ↑…”사상 최대치”

[사진=메디포스트]
메디포스트는 올해 상반기 매출액이 전년 대비 4.8% 증가한 236억 6400만 원으로 집계됐다고 2일 공시했다. 이는 반기 기준 사상 최대 기록이다.

메디포스트의 2분기 매출액은 113억 3500만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5억 4400만 원 적자를 기록해 지난 해보다 적자폭을 축소했다. 순이익은 18억 1600만 원으로 같은 기간 277% 증가했다.

제대혈 셀트리, 건강기능식품 모비타 등 각 사업부가 두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한 가운데, 특히 카티스템의 상반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25% 증가했다. 회사 측은 “계절적 요인에도 불구하고 견고한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6월 말 기준 카티스템 누적 판매량은 1만 3000바이알(vial)을 돌파했고 국내 처방 병원수도 지난 해 말 대비 10% 증가하면서 500개를 넘어선 것으로 확인됐다.

메디포스트 관계자는 “2세대 줄기세포치료제의 연구개발로 상반기 경상연구개발비 지출이 증가했음에도 불구하고 전 사업부의 고른 매출 성장으로 실적이 호전됐다”며 “차기 파이프라인에 대한 투자도 꾸준히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