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암병원 진윤태 교수,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 회장 취임

고려대 안암병원 소화기내과 진윤태 교수가 16일 대만 타이페이에서 개최된 제7회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AOCC) 정기총회에서 제7대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 회장으로 선임됐다.

AOCC는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으로 크게 나뉘는 염증성 장질환에 대한 기초 및 임상의 최신 지견과 치료법을 공유하는 국제학술대회다. 매년 아시아 태평양지역 20여 개국 이상에서 염증성 장질환에 관심 있는 1000여 명 이상의 의료진이 참석하고 있다.

진윤태 신임 회장은 지난 1년간 AOCC 차기 회장으로서 아시아 염증성 장질환 치료의 표준화와 학문적 교류에 힘썼고, 국내에서는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을 연구하는 대한장연구학회 회장을 역임했다.

진윤태 회장은 폐회식 연설에서 “아시아에서 급증하고 있는 크론병과 궤양성대장염을 연구하는 중심학회로 치료의 표준화 및 국가간 학문적 교류를 장려하고, 염증성 장질환 치료에 참여하는 내과, 외과, 소아청소년과를 포함하는 다학제 진료진 및 전문간호사 육성을 위한 학문적 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또 “2020년 6월 한국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제8회 아시아염증성장질환 학술대회를 차질없이 준비해 아시아 태평양 지역 의료진의 학문적 교류의 장을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진윤태 교수는 현재 고려대 안암병원에서 소화기내과 및 내과 과장으로 근무 중이며 적정진료관리위원장, 종합검진센터소장, 교육수련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