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한 자외선… 예쁜 양산 써볼까?

아침 기온은 어제와 비슷하지만 낮은 제법 덥다. 아침 최저 16~21도, 낮 최고 24~32도. 경북 영천이 가장 더울 듯. 자외선 강하게 내리쬔다. 충북, 전남, 부울경은 미세먼지도 ‘나쁨.’

햇볕 강한 오늘 같은 날에는 외출 10분 전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선글라스, 모자, 양산을 쓰는 것이 기본 건강법. 자외선에 노출되면 눈과 피부에 온갖 병이 생기기 십상이고, 탈모가 촉진된다.

일본에서는 남녀 가릴 것 없이 ‘양산 쓰기’ 운동이 벌어지고 있고, ‘태양의 도시’ 대구광역시도 야운동이 펼쳐지고 있다. 양산을 쓰면 온도 7도, 체감온도를 10도까지 낮추고 자외선을 99% 차단할 수 있다. 양산은 자외선 차단 코팅이 된 것을 고르고, 바깥은 흰색이나 밝은 색, 안쪽은 검은색이 좋다. 올 여름 사랑하는 사람에게 패션 양산을 선물하는 것은 어떨까? 남자라고 양산을 쓰지 말라는 법 없다. 비 막으려 우산은 쓰는데, 자외선 막는 양산 왜 못 쓸까?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