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진 셀트리온 회장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 참여…”다음 주자는 이승기-수지”

[사진=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과 배우 이승기, 수지]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이 릴레이 친환경 캠페인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27일 밝혔다.

플라스틱 프리 챌린지는 플라스틱 제품과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친환경 제품을 사용하고 있는 인증 사진을 찍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게재하고 다음 참여자를 추천하는 릴레이 환경 캠페인이다.

셀트리온그룹은 지난해 하반기부터 전 직원 및 신규 입사자를 대상으로 직원들의 이름이 새겨진 머그컵을 자체 제작해 지급하고, 화장실 내 일회용 타올 대신 핸드 드라이어기를 설치하는 등 ‘TREE ON 환경보전 캠페인’을 시행하며 전 직원이 친환경 제품 사용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 회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텀블러와 머그컵 등 친환경 제품을 사용하며 캠페인 참여를 기념하는 사진촬영을 진행했다. 서 회장은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의 추천을 받아 이번 캠페인에 참여했으며, 다음 참여자로 방영 예정인 드라마 ‘배가본드’의 주연배우 이승기와 수지를 각각 추천했다. ‘배가본드’는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에서 제작하는 드라마로, 오는 9월 방영을 앞두고 있다.

서 회장은 “인류의 건강과 행복한 내일을 사명으로 하는 셀트리온이 이같은 친환경 캠페인에 참여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건강하고 깨끗한 자연환경을 다음 세대에 물려주는 것이 현세대의 중요한 과제인 만큼 앞으로도 친환경 문화 확산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