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과 싸울 때 도움 되는 방법 5

[사진=Antonio Guillem/shutterstock]

우울증은 누구에게나 찾아올 수 있어 ‘마음의 감기’로 불린다. 하지만 병을 치유하지 않으면 자살 위험까지 높아진다. 우울증은 뇌 신경전달 시스템에 이상이 온 것이므로 의지력으로 이기려 할 것이 아니라 치료를 받아야 한다.

우울증은 △뇌 속 신경전달물질(세로토닌)이나 호르몬 이상 등 생물학적 원인 △의존적 성격, 완벽주의자, 낮은 자존심 등 심리적 원인 △이혼, 실직, 사별 등 사회적 원인 △뇌출혈, 암, 고혈압, 당뇨병, 갑상샘 이상 등 신체 질환 등의 원인으로 발생한다.

증상으로는 △삶에 흥미와 관심 잃음: 일, 취미생활, 성생활에 흥미를 잃음 △부정적인 감정: 우울, 불안, 공허감, 절망감, 무기력감, 죄책감 △자살 생각 및 시도 △식욕 및 수면 습관의 변화 등이 있다.

미국의 경우 우울증은 여성의 8%, 남성의 4%에 영향을 주고 있다. 우울증을 해결하는 방법은 전문의가 처방해주는 약을 복용하는 것이다. 그러나 약은 중독성이 있고 부작용이 발생할 수도 있다.

이 때문에 권장되는 자연 치료법도 있다. 이와 관련해 ‘리브스트롱닷컴’이 우울증을 퇴치하는 데 도움이 되는 방법 5가지를 소개했다.

1. 운동

운동은 신체뿐만 아니라 정신도 긍정적으로 유지시키는데 도움이 된다. 연구에 따르면, 적당한 강도의 운동은 우울증 증상을 감소시키며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운동을 하는 사람과 운동을 잘 하지 않는 사람을 비교했을 때도 운동을 꾸준히 자주 하는 사람은 우울증에 걸릴 위험이 30%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2. 명상

명상을 통해 마음 챙김을 하게 되면 불안이나 강박 장애를 겪고 있는 환자들에게 도움이 된다. 마음 챙김은 심리학적 구성 개념으로 현재 순간을 있는 그대로 수용적인 태도로 자각하는 것을 말한다. 이런 마음 챙김은 우울증 증상을 완화하는 데에도 도움이 된다.

3. 요가

우울증의 원인이 불안과 염려 등에 있다면 요가는 큰 도움이 된다. 요가를 하면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을 감소시키고 평안함과 웰빙의 느낌을 증가시킨다. 요가는 걱정스런 마음을 다스리고 평안한 느낌을 가지게 한다.

4. 음악

음악은 기분을 좋아지게 만들기 때문에 사람들이 좋아한다. 연구에 따르면, 우울증 환자에게 음악을 듣게 했더니 기분이 크게 고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5. 심리 치료

약을 복용하지 않고 긍정적으로 살 수 있는 한 가지 방법이 심리 치료법이다. 기분은 생각에 따라 좌지우지되기 때문에 정신 요법 의사는 더 긍정적인 생각을 가질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수 있다.

특히 심리 치료의 하나로 인지 치료가 있다. 인지 치료는 우리의 생각을 변화시킴으로써 힘든 감정을 다스리는 것으로 현재 대부분의 정신건강의학과 질환에서 가장 효과적인 비 약물 적 치료로 인정받고 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