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문위축증

정의

외음부의 피부·점막에 발생하는 적색과 백색의 병변(병이 원인이 되어 일어나는 생체의 변화)이다. 현재에는 명칭이 외음위축증에서 외음디스트로피라고 바뀌었다. 갱년기 이후의 여성에게 주로 발생한다.

원인

원인은 신진대사이상 ·영양장애 ·당뇨병 ·알레르기 등 다양하다.

종류

병변 내용에 따라 과형성 디스트로피·경화성태선·혼합디스트로피 등으로 분류된다. 과형성 디스트로피는 이전의 외음백반증을 말하는 것으로, 50세 직전에 주로 발생한다. 발병 부위는 질의 입구에서 항문에 이르는 회음부에 가장 많이 나타난다. 경화성태선은 외음위축증이라고 하여 50세 이후에 발병률이 높다. 외음부 전체에 발생하며 심하면 대퇴부 심부까지 번질 수 있는 질병이다. 위의 두 가지가 동시에 발병한 상태를 혼합디스트로피라고 한다.

치료

치료는 외음부의 청결한 관리가 중요하고 부신피질호르몬제의 연고나 항생물질을 환부에 바른 뒤 건조하게 유지한다. 암으로 확대는 극히 드물지만 치료 후에도 정기적인 검진이 필요하다.

코메디닷컴 관리자 kormed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