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낭염

정의

피부 모공 표면 또는 깊숙한 곳이 세균 또는 곰팡이의 침입을 받아 감염되는 질환으로 전염성이 있다.

원인

모낭염의 원인은 포도상구균 또는 연쇄상구균이 모낭에 침입하여 발생한다. 긁거나 상처가 났을 때, 털구멍을 통해서 균이 모낭 내부로 침입하여 발생하며, 독립적으로 나타나기도 하지만 여러 개의 병소가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하는 경우도 종종 있다. 눈에 보이는 털이 분포하는 부위 뿐만 아니라, 솜털이 분포하는 곳에서도 발생한다.

증상

두피나 팔다리에 주로 발생하며 좁쌀같이 노랗게 곪은 형태로 나타납니다. 모낭염은 보통 전신 증상이 없고 털이 있는 곳, 특히 두피에서 많이 발생되지만 어느 부위에서나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균이 침입한 부위는 가렵고 통증이 있습니다. 가피가 형성되지만 적당한 치료를 했을 대 흉을 남기지 않고 치료됩니다. 균이 피부의 표피에만 머물지 않고 더 깊숙이 침입한 경우에는 흉터가 생기기도 하며 탈모가 되기도 합니다.

종류

모낭염의 종류에는 표재성과 심재성이 있다.

표재성은 모낭 개구부에 생기는 것으로 증상이 심하지 않다. 하지만 심재성은 깊은 곳에 생기기 때문에 증사이 심하고 오래 간다.

치료

표재성의 경우 환부를 깨끗이 씻고 항생제연고를 바르며, 깊은 곳까지 염증이 파급된 경우에는 항생제 연고와 함께 경구용 항생제를 사용하며, 고름이 충분히 생성되어 병소가 연화된 후에는 절개하여 고름을 배출시킨다.

합병증

모낭염은 대부분 일회적으로 지나가는 질환이나, 위생환경이 좋지 않거나, 체내에 균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 만성적으로 재발할 수 있으며, 얼굴 중심부, 귀, 콧속 등의 특수한 부위에 생긴 것들은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는 경우 주변부로 확산되어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다.

예방

땀을 잘 씻고, 청결을 유지해야 한다. 면도기는 잘 세척하여 위생적으로 관리해야 한다.

질환 관리법

-면도 상식

1. 면도를 할 때 각질층까지 일부 제거되므로 세균 감염으로모낭염 등이 생길 수 있으므로 주의합니다.

 

2. 영양분과 유분이 함유된 로션은 면도로 자극을 받은 피부에바로 바르면 곪거나 덧나는 원인이 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십시오.

 

-올바른 면도기 관리법

1. 면도기는 맑은 물로 헹굽니다.

 

2. 따뜻한 물로 잘 씻어서 남아 있는 수염 조각을 없앱니다.

 

3. 면도기를 헹군 다음에는 면도날을 닦지 말고 그대로 흔들어털어서 물기를 제거한 다음 물기가 없는 곳에 두어 말리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코메디닷컴 관리자 kormed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