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수색전증

정의

양수색전증이란 분만진통 후기 또는 분만 직후에 양수가 산모의 순환계로 들어가 산모에게 과민반응을 일으켜급격한 호흡곤란, 저혈압, 경련, 심폐정지, 파종성 혈관 내 응고병을 손상부위 대량출혈을 일으키면서사망에 이르게 되는 질환이다.

원인

양수색전증이란 태아의 양수가 진통 분만 시 손상된 자궁의 정맥을 통해 모체 내로 유입되어 발병한다. 양수가 모체로 유입 후 폐전색, DIC(출혈질환), 자궁무력증 초래 사망하게 된다.

증상

양수색전증 발병시 산모는 호흡허탈, 청색증, 심혈관게 허탈, 혼수, 반사항진, 경기, 출혈성 경향 등의 증상을 보이게 된다.

진단

양수색전증을 진단하기 위해서는 모체 내에서 태아조각을 찾아내야 한다(산모의폐 내에서 양수 존재 유무 확인). 중심정맥카세터를 통해 혈액을 채취하여 원심 분리하여 태아의 편평세포, 태아 부정형 부스러기, 담즙 섞인 태변, 태지, 태아 장단백, 태아솜털등을 확인한다. 병리과에서는 특수 염색하여 태아 세포 확인한다. 부검시 우심실 비대. 관상동맥, 신장, 뇌 등에서 양수 색전 덩어리 확인. 육안적으로 폐가 부어 있다. 현미경적으로 폐에서 태아 조각이 보인다.

치료

양수색전증시 일반적으로 추천되는 치료 원칙은 다음과 같다.

 

첫째, 필요하다면 심폐소생술을 시작한다.

둘째, 임신부는 심정지 상태이고 자궁 내 태아가 생존한다면 응급제왕절개술을 고려한다.

셋째, 고농도산소를 투여한다.

넷째, 정질액(crystalloidsolution)을 빠르게 주입한다.

다섯째, 필요하면 도파민으로 혈압을 유지하며, 한편 폐동맥 내 삽관에 의한 혈역학적 처치를 시행한다.

여섯째, 응고장애 발생이 뚜렷하면 적응에 따라 혈소판, 신선동결혈장, 동결침전제제과 함께 전혈을 투여한다.

 

그러나 현재까지 어떠한 처치도 양수색전즉 임신부의 예후를 향상 시킬 수 있다는 정확한 자료는 없다. 태아가 분만되지 않은 심정지 임신부에서 신생아 예후를 향상시키기 위하여 응급 제왕절개술을 고려할 수 있다. 그러나 자궁 내 태아보다 임신부의 건강을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하기 때문에, 혈역학적으로불완전하지만 심정지에까지 이르지 않은 임신부에서는 응급제왕절개술의 결정은 어렵다.

코메디닷컴 관리자 kormed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