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모니아피부염

원인

기저귀피부염은 기저귀 차는 부위에 생기는 피부염(혹은 습진)을 총칭하는 것입니다. 유아시기(생후 1년 이내)에 흔히 발생합니다. 기저귀피부염은일종의 자극에 의한 피부염입니다.

다음의 여러 가지 요인으로 설명하고 있습니다.

 

1)마찰

기저귀와 피부 사이의 마찰로 넓적다리의 안쪽 표면과 성기, 엉덩이에발진이 잘 발생합니다. 그런 것으로 보아 마찰이 표피의 각질층(피부는표피, 진피, 피하지방층으로 구성되어 있고 각질층은 표피의가장 바깥 층을 말함)에 손상을 주는 것으로 생각합니다.

 

2)침연(각질층이 과도한 수분에 의하여 수화된 현상)

침연이 마찰에 의한 피부의 손상을 촉진하게 됩니다. 침연에 의하여피부의 투과성이 증가되어 여러 가지 자극물질에 예민하게 반응하게 됩니다.

 

3)소변

과거에는 소변 내 요소분해효소에 의해 생긴 암모니아가 주된 원인으로 생각하였습니다.그러나 근래에는 암모니아 이외의 여러 가지 소변분해산물이 원인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더구나 여러 가지 소변분해산물은 이 부위의 pH(수소이온농도지수)를 증가시켜(즉 알칼리 상태로 됨)자극물질에 대하여 더욱 예민하게 반응하게 됩니다.

 

4)대변

유아의 대변에는 췌장단백분해효소, 췌장리파제 및 세균에 의해 장내에서생산되는 유사한 효소들이포함되어 피부에 자극물로 작용합니다. 또한 pH(수소이온농도지수)를 증가시키게 됩니다.

 

5)미생물

밀봉에 의한 피부의 침연은 여러 가지 미생물중 특히 칸디다 곰팡이 의 감염이 쉽게 되도록 합니다. 기저귀 피부염을 악화시키게됩니다.

 

6)화학 자극물:

기저귀 소독에 사용되는 비누, 세제 및 방부제가 기저귀피부염을악화시킵니다. 

증상

암모니아 피부염 발병 초기에는 기저귀를 찬 부위의 피부가 붉어지는데, 만성화되면피부가 건조해지고 껍질이 벗겨지며 거칠어지고 심하면 진물이 생기고 헐며 고름이나 피가 나오기도 한다. 이부위에 세균이나 곰팡이가 자라게 되면 잘 낫지 않고 오래가며 증세가 더 심해지게 된다.

 

이때 아기는 아파서 보채기도 하고 힘들어하기도 하는데, 심하게헌 경우에는 손만 대도 운다. 암모니아 피부염은 일단 발병하면 몹시 가렵고 통증까지 생겨 아기가 잠을이루지 못하고, 식욕까지 잃게 되므로 주의해야 한다. 보통의경우 며칠 만에 좋아지기도 하지만 어떤 경우에는 한 달 이상 지속된다.

진단

기저귀피부염은 병변의 초기에는 샅고랑 부위(사타구니의살 접히는 안쪽) 즉, 살 접히는 안쪽은 기저귀가 직접 닿는부위가 아니기 때문에 피부염이 생기지 않습니다. 반면에 피부스침증(간찰진), 접히는 부위의 건선, 칸디다증에서는흔히 접히는 부위에 먼저 발생합니다.

 

유아의 피부는 약합니다. 특히 살이 접히는부위는 경미한 자극에도 쉽게 붉어집니다. 혹은 염증이 발생하게 됩니다.소위 피부스침증 증상이 흔하게 발생합니다. 건선은 하얀 비늘이 덥혀있는 홍반성반 입니다. 주로 성인의 팔꿈치나 무릎에서 발병합니다. 소아에서 살 접히는 부위에도발생합니다.

 

칸디다 곰팡이는 살 접히는 부위의 피부가 장기간 습하게 되면 이차적으로 증식하게 됩니다. 칸디다가 증식하게 되면 병변에 임상적으로 하얀 비늘이 증가하게 됩니다. 작은구진들이 주위로 번지는 듯한 양상을 보이게 됩니다.

 

기저귀피부염의 진단은 병력과 임상양상으로 비교적 쉽게 내릴 수 있습니다. 칸디다증을 감별하기 위하여는 진균(곰팡이) 검사(KOH 직접도말 검사)가필요합니다. 외래에서 간단하게 수분 내에 시행이 가능합니다.

치료

암모니아 피부염 치료는 2∼3시간마다 한 번씩 따뜻한 물로 씻어주고완전히 말린 다음 산화아연 연고 같은 피부보호 연고를 발라서 자극을 피한다. 연고를 바를 때에는 엉덩이를잘 말리고 연고를 바른다. 한꺼번에 연고를 많이 바르기 보다는 조금씩 일정한 시간을 두고 자주 발라주는것이 조기치료에 도움이 된다.

 

많이 바르면 오히려 상태를 악화시킨다. 연고를 바른 위에 가루분을겹쳐서 바르지 않도록 하며, 종류에 따라 치료하는 연고의 종류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연고를 함부로사용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예방

암모니아 피부염의 예방법은 다음과 같다.

① 기저귀는 젖은 즉시 갈아준다.

② 기저귀를 갈을 때에는 물에 적신 부드러운 가제수건으로 엉덩이를 닦은 다음 잘 말려준다.

③ 기저귀를 물에 오랫동안 담가두지 않는다. 세균이 번식하기때문이다.

④ 장마철에는 다리미를 이용해서 완전히 건조를 한다.

⑤ 1회용 기저귀보다는 면으로 된 기저귀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질환 관리법

가능하면 기저귀를 채우지 않고 그냥 두는 것이 좋다. 기저귀는삶아 빨고, 세제는 약한 것을 사용하여 완전하게 헹구어야 한다. 환부에물기가 있는 상태에서 가루분을 바르면 뭉쳐서 피부를 자극할 수 있기 때문에 삼가 해야 한다.

 

곰팡이 감염이 의심되면 항곰팡이제, 세균의 감염이 의심되면 항생제연고를 사용한다. 부신피질호르몬 연고를 바르는 것도 치료에 도움이 될 수 있지만 소아과 전문의와 상담한뒤 바르도록 한다.

코메디닷컴 관리자 kormed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