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제약, 지대식 과장 경기도지사 표창 수상

[바이오워치]

[사진=지대식 삼진제약 공무부 과장]
삼진제약은 향남 공장 지대식 공무부 과장이 국가 에너지 절약에 기여한 공로로 경기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지대식 과장은 지난 19996년 삼진제약에 입사, 22년간 향남 공장 공무부에 근무하며 에너지 관리에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해왔다. 특히 고효율 에너지 기자재를 도입하고 탄력적으로 운영해 연료비를 절감하고 친환경적인 업무 환경을 조성하는 데 기여했다.

지 과장은 노후 연료 소비 장비를 교체해 향남 공장의 연료 소비량을 연간 약 7% 절감했고, 기존 가스버너를 저녹스 비례제어 가스버너로 대체해 대기 환경 오염 물질의 저감 효과를 높이기도 했다. 특히 사내에서 전사적 에너지 지킴이 활동을 통해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대식 잠신제약 과장은 “경기도지사 에너지 절약 유공 포창을 받아 보람되고 뿌듯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효율적인 에너지 관리를 통해 국가와 제약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정새임 기자 j.saeim09@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