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헬스케어, 혁신형 제약 기업 유공 표창 수상

[바이오워치]

[사진=CJ헬스케어]
CJ헬스케어는 ‘2018 보건 산업 성과 교류회’에서 혁신형 제약 기업으로 보건의료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장관상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CJ헬스케어는대한민국 30호 신약으로 위식도 역류 질환 신약 케이캡정(성분명 테고프라잔)의 국내 허가를 획득하며 우리나라 신약 개발 경쟁력을 제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2세대 EPO 바이오시밀러 CJ-40001을 일본 YL 바이오로직스(2017년 9월) 및 중국 NCPC 진테크 바이오테크놀로지사(2018년 1월)에 기술 수출 계약을 연이어 체결하며 국내 제약사의 글로벌 신약 개발에 대한 위상을 높인 점을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와 함께 케이캡정 연구 개발 주역인 CJ헬스케어 최광도 부장이 우수한 신약 연구 개발을 통해 제약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상을 수상했다.

최광도 부장은 케이캡정의 원료 물질 테고프라잔의 공정 연구를 통해 물성 우위 신규 결정형 물질을 도출하고, 특허 권리를 확보하는 등 신약 경쟁력을 높이는데 기여했다.

CJ헬스케어 강석희 대표는 “회사 전 임직원이 각자의 자리에서 힘써준 덕분에 차세대 위식도 역류 질환 신약 케이캡이 탄생하는 등 여러 성과를 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혁신 신약 연구에 더욱 집중하여 국민들의 건강한 삶에 도움을 주는 동시에 세계 시장에 우리나라 제약 기업의 R&D 역량을 알리는데 힘을 보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매년 우수한 의약품 개발 보급으로 국민 보건 향상과 제약 산업 발전에 기여한 혁신형 제약 기업과 유공자를 선정하여 포상하고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광고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