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대 국제 임상 시험 컨퍼런스 열린다

[바이오워치]

[사진=Natali_ Mis/shutterstock]
아시아 최대의 임상 시험 국제 행사 ‘2018 KoNECT-MFDS 국제 컨퍼런스(2018 KoNECT-MFDS International Conference)’가 31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다.

한국임상시험산업본부(KoNECT)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외 임상 시험 관련 160개 이상 유관 기관 900여 명의 임상 시험 관계자들이 참석한다.

‘EmbracingChange and Beyond in Clinical Trial Development’라는 주제로, 임상 개발부터 임상 시험의 미래 등 글로벌 임상 시험 분야의 최신 이슈와 동향에 대한 다양한 논의의 장이 3일간펼쳐질 전망이다.

컨퍼런스 첫째 날 보건복지부 김주영 보건산업진흥과장의 ‘한국의 바이오-헬스 혁신 플랜’ 기조 강연을 시작으로 ▲ 세계 각국의 규제 변화 ▲ ICH-E17 가이드라인 ▲ 위기 관리 모니터링 ▲ 성공적인 비임상 연구개발 ▲ 임상 개발의 Real World data ▲ 환자 중심의 임상 시험 ▲ 약물 감시에 대한 새로운 접근 방식 및 임상 개발 등의 세션이 진행된다.

이어서 둘째 날에는 존슨앤드존슨 안드레아스 쾨스터(Andreas Koester) 부사장의 ‘환자를 위한 임상 연구의 변화’ 기조 강연과 함께 ▲ 빅 데이터를 활용한 신약 개발 ▲ 환자 중심 임상 개발 ▲ 정밀 의학을 위한 임상 시험 등에 대한 내용들의 세션들이 진행된다.

마지막 날에는 ▲ 스마트 임상시험센터 ▲ 임상 시험에서 품질 및 규정 준수 ▲ 항암제 개발에서 임상 시험의 설계 ▲ 의료 빅 데이터를 활용한 임상 질문에 답하기 ▲ 희귀 질환 임상 시험 등에 대한 세션들이 진행된다.

이와 함께 행사장에는 국내·외 임상 시험 관련 약 33개 업체에서 전시 부스 및 홍보원을 운영한다. 특히 국내 임상 CRO Fair 운영으로 한국 임상 CRO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