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WHO 글로벌 백신 네트워크 가입

[사진=REDPIXEL.PL/shutterstock]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 안전평가원이 세계보건기구(WHO) 승인 글로벌 백신 네트워크에 가입해 국제 공조를 강화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27일 “‘WHO 글로벌 백신 품질 관리 실험실 네트워크(WHO NNB)’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WHO 글로벌 백신 품질 관리 실험실 네트워크는 WHO 사전 적격성 평가(PQ) 백신을 생산하는 국가 17개를 잇는 협의체로, 이들 생산국은 WHO의 안전성-유효성 평가를 받은 백신을 개발도상국에 공급한다.

협의체는 PQ 백신 사용국이 개별 생산국의 백신을 중복 출하 승인하는 것을 최소화하기 위해 2016년부터 운영됐다. 주요 협력 활동은 ▲ 국가 출하 승인 절차 ▲ 시험 방법 및 결과 등의 정보 교환 ▲ 우수 규제 사례 공유 ▲ 표준 국가 출하 승인서 양식 마련 ▲ 상호 교환 정보에 대한 기밀 유지 등이다.

안전평가원은 “앞으로도 국내 백신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고 우리나라 백신의 품질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기 위한 국제 협력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라고 했다.

한편, WHO는 현재 22개국 233개 품목 PQ 백신을 전 세계에 공급 중이다. 우리나라를 비롯해 독일, 호주 등 17개국이 WHO NNB에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맹미선 기자 twilight@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