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헬스 케어 스타트업 3곳 신규 투자

[사진=네이버 D2SF]

네이버의 기술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D2 Startup Factory(D2SF)가 헬스 케어 분야 기술 스타트업 3곳에 투자했다고 19일 밝혔다.

신규 투자를 확정한 스타트업은 두잉랩, 아토머스, 아모랩이다. 구체적인 투자 액수는 공개되지 않았다.

두잉랩은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사진 속 음식을 파악해 영양 정보를 분석하는 솔루션을 개발했다. 사진 속 모든 음식을 한 번에 파악하는 ‘멀티 인식’ 기술이 특징이며, 약 95퍼센트의 정확도를 보이고 있다. 이를 토대로 현재 식이관리 모바일앱 ‘다이어트 카메라 AI’, ‘당뇨 카메라 AI’를 서비스 중이다.

아토머스는 원격 심리 상담 플랫폼 ‘마인드 카페’를 운영 중이다. 익명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전문가와의 1대1 상담을 제공함으로써 기존 심리 상담의 장애물이었던 비용, 접근성, 프라이버시 문제를 해결하고자 했다. 또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자가 심리 치료 솔루션도 개발 중이다.

아모랩은 생체 전자 공학 기술을 활용해 수면을 개선하는 웨어러블 디바이스를 개발하고 있다. 미세한 전자기 신호로 자율 신경계 균형을 회복시켜주는 원리에 기반을 두고 있다. 비접촉, 비침습 방식이라 사용하기 편리하고 저렴하다는 장점이 있다. 현재 시제폼 개발에 성공, 미국 및 유럽 업체와 협력을 논의하고 있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3개 스타트업 모두 이용자들의 건강한 일상생활을 돕는다는 점에서 가치가 크다”며 “이들의 성장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정새임 기자 j.saeim09@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