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에 먹어야 하는 슈퍼 푸드 5

가을의 초입인 9월은 몸에 좋은 과일과 채소가 많이 나는 시기다. ‘허프포스트’가 소개한 9월의 슈퍼 푸드 6가지와 잘 먹는 방법을 알아본다.


1. 사과

좋은 이유: 가을을 대표하는 과일인 사과는 섬유질이 풍부해서 포만감을 오래 느끼게 해준다. 게다가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춰주고 비만이 될 위험을 줄여준다. 면역력을 높여주는 비타민 C도 풍부하다.

먹는 방법: 날로 먹어라. 특히 수확기인 9월에, 껍질(섬유질이 여기 들어 있다)째 먹는 것이 좋다. 전문가들은 “여기에 아몬드 10개나 유기농 땅콩버터 등의 단백질을 곁들여 먹는 것도 방법”이라고 말한다.

2. 배

좋은 이유: 사과와 마찬가지로 섬유질과 비타민 C가 풍부하다. 과즙이 풍부한 배는 특히 수분을 보충해주고 과식을 막아준다. 수분은 포만감을 느끼게 해준다.


먹는 방법:
사과와 마찬가지로 껍질째 먹는 게 좋다. 졸여서 먹을 수도 있고 스무디에 넣어서 먹을 수도 있다.

3. 오이

좋은 이유: 칼로리가 아주 적은데다 수분이 풍부하다. 96%가 물이다. 뼈의 성장에 중요한 성분인 마그네슘과 칼륨이 많이 들어 있다.

먹는 방법: 날것으로 먹어라. 토마토, 양파, 피망과 함께 레몬주스를 섞어 지중해식 샐러드로 만들어도 좋다.

4. 블루베리

좋은 이유: 모든 베리(장과류)는 몸에 좋지만 특히 블루베리는 9월의 스타로 꼽히는 슈퍼 과일이다. 칼로리는 낮고 항산화 성분은 풍부하다. 이것은 콜레스테롤 수치와 당뇨병 위험을 낮춰주고 인지 능력 저하를 늦춰준다.

먹는 방법: 스무디로 만들어 아침 시리얼에 넣어 먹으면 된다. 고기를 먹을 때 곁들이는 마리네이드 절임으로 만들어도 좋다. 오트밀이나 지중해식 요구르트, 샐러드에 넣어도 된다.

5. 붉은 피망

좋은 이유: 모든 피망(파프리카)이 그렇지만, 특히 붉은색 계통의 피망은 비타민 C가 오렌지보다 많고 칼륨도 풍부하다. 피부에 좋은 비타민 A 함유량도 높다. 천연의 단맛이 있어 쿠키를 먹고 싶은 욕망도 줄여준다.


먹는 방법:
바비큐를 할 때 붉은 피망을 그릴에 함께 익혀서 먹거나, 으깬 병아리콩과 타히니(참깨를 으깬 반죽이나 소스)를 넣어 영양이 풍부한 후무스(병아리콩, 오일, 마늘을 섞은 중동 음식)를 만들어 먹을 수도 있다.

[사진=Roman Samokhin/shutterstock]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