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지베리, 치명적 기생충병 퇴치 효과

고지베리 속 화합물이 두 가지 치명적인 기생충 감염병을 치료하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카디프 대학교 연구팀에 따르면 ‘7-케토-셈페르비롤(7-keto-sempervirol)’로 불리는 고지베리 속 화합물이 주혈흡충증과 간질증을 일으키는 기생충의 피막을 공격해 퇴치시키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고지베리는 영하구기자 또는 울프베리로 불리는 가지과에 속하는 작은 열매를 말한다.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는 구기자와 같은 과에 속하며 재배 환경과 생김새 등에서 약간의 차이가 있지만 성분은 비슷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주혈흡충증은 사람을 감염시키는 흡충류 중 가장 많은 주혈흡충에 의해 발생하는 감염병이다. 주혈흡충은 사람의 정맥혈관내에 기생하면서 이질과 비슷한 설사, 혈뇨를 동반하는 만성 질환을 일으킨다. 전 세계적으로 약 6억 명이 감염돼 있으며 이로 인해 매년 30여만 명이 사망한다.

간흡충에 의해 일어나는 간질증(肝蛭症)은 주로 흡충에 오염된 물을 마시거나 이 물로 씻은 음식을 먹음으로써 발생한다. 발열, 복부 통증 및 감염된 곳의 간이 커지는 증상이 있다. 전 세계적으로 1700여만 명의 환자가 있으며 기존 치료제에 저항력이 생긴 새로운 종이 등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연구팀의 앤드류 웨스트웰 교수는 “7-케토-셈페르비롤이 주혈흡충증과 간질증을 일으키는 기생충의 유충뿐만 아니라 성체까지 모두 죽이는 효과가 있다”며 “이 두 가지 유행성 질환에 대한 잠재적인 새로운 치료제를 발견했으며 이 연구가 위험에 처한 세계의 가장 가난한 일부 사람들의 건강에 혜택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 결과(Potential new drug for two life-threatening diseases)는 ‘유러피언 저널 오브 머디시널 케미스트리(European Journal of Medicinal Chemistry)’ 최신호에 실렸다.

[사진=Lukas Gojda/shutterstock]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익명

    기사 감사합니다 기사보고 바로 구매해서 먹어봤는데 확실히 효과가 있네요 증상의 호전이 아니라 확실히 낫기를 간절히 희망합니다. 13년전에 샌드위치를 잘못먹고 너무나도 고생중이네요 대체 뭐가 잘못된건가 샌드위치에 뭐가 있었을까 기생충 세균 바이러스중 하나에 감염된거 같았는데 아무리 진료를 받고 검사를 받아도 의미가 없고 헛돈만 날리고 시간만 쓰고 아무튼 확실히 낫기를ㅠㅠ제발 저분한테 진료받아보고 싶네요 ㅠ 제가 저 약을 구하기는 힘들겠죠 ㅠㅠ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