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69개 지자체 출산 지원 정책, 우리 지역은?

지방자치단체별 임신, 출산 지원 정책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사례집이 전국 배포됐다.

보건복지부는 27일 “전국 지방자치단체가 추진하는 출산 지원 정책을 한 눈에 보여주는 ‘2017년도 지방자치단체 출산 지원 정책 사례집’을 발간한다”고 알렸다.

사례집에는 지자체가 실시하는 임신, 출산 지원 정책이 소개된다. 출산 축하 용품, 출산 지원금, 출생아 보험료, 산후 조리 비용 지원을 비롯, 모유 수유 교실, 예비 부부 교실, 출산 축하 메시지를 게재한 신문 발간 등 다양한 정책이 수록됐다.

지자체가 실시하는 2017년도 출산 지원 정책은 총 2169개로 지난 2016년 1499개 대비 44.7퍼센트가 증가했다. 특히 2016년에 비해 출산, 육아 지원 정책이 큰 폭으로 늘어 각 정책 수가 746개, 728개를 기록했다. 지원 방식별로는 서비스 지원 정책 614개, 현금 지급 정책 571개, 현물 지급 정책 346개, 교육 제공 정책 304개, 홍보 정책 236개, 바우처 지급 정책 98개 순으로 나타났다.

출산 지원 정책 사례집에서는 2017년에 새로 도입된 정책도 확인할 수 있다. 부산광역시는 도시 철도에 임산부가 접근하면 임산부 배려석에 불빛이 들어와 자연스럽게 양보할 수 있도록 하는 ‘핑크라이트 사업’을 새롭게 실시했다. 전남 보성군은 임산부 할인 음식점을 지정, 운영해 전체 음식 요금의 10퍼센트를 할인해주고 있다.

손문금 보건복지부 출산정책과장은 “이번 출산 지원 정책 사례집을 통해 국민이 자신에게 맞는 임신, 출산 지원 내용을 정확히 인지해 혜택을 놓치지 않고, 지자체는 지역 여건에 맞는 새로운 출산 지원 정책을 발굴하는 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출산 지원 정책 사례집은 각 지자체, 행정 기관, 공공 단체, 국회 도서관 등 260여 곳에 배부됐다. 보건복지부 홈페이지(mohw.go.kr)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사진=KieferPix/shutterstock]

맹미선 기자 twilight@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