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젠, ‘mJX-594’ 완전 관해 효과 입증

신라젠이 지난 18일(현지 시간) 미국 시카고에서 열린 미국암학회(AACR)에서 ‘mJX-594’의 완전 관해 효과를 입증했다고 19일 밝혔다.

신라젠에 따르면 ‘항암 바이러스와 면역 관문 억제제 병용 요법으로 신장암에서 면역 치료제에 대한 불응성을 극복하다’라는 포스터 세션에서 이런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mJX-594 전임상 결과 신장암 모델에서 mJX-594·PD-1억제제·CTLA-4억제제 삼중 병용 요법에 의해 종양이 완전히 소멸되는 완전 관해와 마우스의 생존을 증가시키는 효과가 확인됐다.

또 항암 면역이 현저히 억제된 비염증성 종양(non-inflammed tumor)에 mJX-594를 투여하면 면역력이 되살아나는 염증성 종양(inflammed tumor)으로 전환됐다.

mJX-594나 PD-1억제제 단독 요법보다 두 제제를 동시에 투여했을 때에 항암 효과를 보여줬다. 이 항암 효과는 두 가지 약물을 병용하였을 때 종양 내 T-세포(CD8+) 유입이 증가되고, 항암 효과가 현저히 상승됐다.

특히 이번 연구로 mJX-594가 종양 내 환경을 재조성해 약이 듣지 않는 종양(cold tumor)에서 약효를 발휘할 수 있는 종양(hot tumor)으로 변화시킨 것을 확인했다.

mJX-594 바이러스는 JX-594(펙사벡)와 동일한 치료 유전자를 갖고 있으나 설치류에는 감염성이 없는 JX-594와 달리 마우스 세포에 감염 될 수 있는 균주를 이용해 만든 동물 실험용이다.

신라젠 관계자는 “면역 관문 억제제 병용 요법으로 인해 신장암에 대한 불응성을 극복하고 항암 효과를 초래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매우 크다”면서 “더욱 자세한 내용의 연구 결과는 곧 투고할 논문을 통해서 공개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최근 신라젠은 ‘항암 백시니아 바이러스와 면역 관문 억제제 병용 요법(Oncolytic Vaccinia Virus and Checkpoint Inhibitor Combination Therapy)’이라는 제목으로 미국에 특허 출원했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